• 2023년 주민참여예산사업 145건 약 40여억원 최종확정

주민참여예산위원회 전체회의에서 정장선 평택시장이 관계자들과 기념 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평택시]

경기도 평택시는 주민참여예산위원회 전체회의를 개최해 주민제안사업을 최종 선정했다고 23일 밝혔다.
 
정장선 시장을 비롯해 주민참여예산위원회 위원(위원장 조군호) 등 7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2020, 2021년도 우수제안자에 대한 상장 수여와 함께, 2023년도 예산에 반영할 주민참여 예산사업 145건 약 40여억원에 대해 확정했다.
 
시 소관 사업은 자치행정, 환경도시, 건설교통, 복지문화 등 4개 분과와 협치회의 의제형성실무위원회에서 주민 생활과 밀접하고 시민 전체의 복리 증진 등에 기여할 수 있다고 판단한 28건의 사업을 분과별 3회씩 회의를 통해 선정했다.
 
한편 11개 읍·면·동 주민자치회와 14개 읍·면·동 주민참여예산위원회에서는 주민총회와 회의를 통해 76건의 읍·면·동 일반 제안사업 및 41건의 주민자치회 제안 사업을 선정하는 것으로 결정했다.

주민참여예산위원회에서 최종 선정한 사업은 내년도 본예산에 편성 후 시의회 예산 심의를 거쳐 확정되며 평택시 누리집을 통해 시민에게 공개될 예정이다.
 
조군호 시 주민참여예산위원장은 “시민의 한 사람으로 예산 과정에 참여해 지역에 필요한 사업을 발굴·선정하고 일상에 겪는 문제를 주민이 함께 해결하는 소중한 경험을 해 본 한해였다"면서 "평택시 주민참여예산제가 매년 발전해가는 모습에 자부심을 느낀다”고 말했다.
 
정 시장은 “주민참여예산제에 적극적으로 참여해주신 시민 여러분께 감사드린다”며 “주민이 직접 결정한 사업이 예산에 반영되고 실현될 수 있도록 더욱 세심한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시는 시민이 만족하고 지역사회에 기여하는 주민참여예산제 정착을 목표로 삼아, 읍·면·동을 찾아가는 제안발굴 컨설팅, 주민참여 예산학교 및 지원단 검토 컨설팅 등을 추진하고 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