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1개 전체 영역서 국제 표준 인증

[사진=티맵모빌리티]

티맵모빌리티가 국내 모빌리티 업계 최초로 '자동차 사이버보안 엔지니어링 프로세스' 11개 전체 영역에서 국제 표준 인증을 받았다고 21일 밝혔다. 

티맵모빌리티는 국제 인증 기관인 노르웨이 DNV로부터 '자동차 사이버보안 엔지니어링' 인증을 획득하고, 이를 기념해 인증 수여식을 개최했다. 자동차 사이버보안 국제 표준인 ISO/SAE 21434 기준을 충족해 얻은 성과다. 국내 모빌리티 업계에서 자동차 사이버보안 프로세스 전체 영역에 대한 국제 표준 인증을 획득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티맵모빌리티는 안드로이드 오토모티브(Android Automotive) 운영체제(OS) 기반의 내비게이션 서비스인 '티맵 오토'를 볼보자동차코리아, 지프 수입사 스텔란티스코리아 등 OEM사에 공급하고 있다. 향후 국내외 자동차 제조사 여러 곳에 티맵 오토 신규 공급이 예정돼 있으며, 티맵 오토와 결제 시스템·앱 스토어 등을 통합한 '스마트 카 에코시스템'도 구축할 예정이다.

사이버보안 인증은 자동차를 대상으로 한 사이버 공격을 적극 방어하기 위해 마련한 대비책이다. 국제 사이버보안 법규는 지난해 1월 공식 발효됐는데, 올 7월부터는 56개 협약국에서 판매되는 모든 신차에 사이버보안 인증이 필수 판매 조건으로 붙었다. 이에 따라 세계 각국의 자동차 제조사는 사이버보안 위협에 대응해 국제 표준(ISO/SAE 21434) 및 사이버보안 법규와 같은 국제 법규·표준을 준수해야 한다.

티맵모빌리티 관계자는 "이번 인증을 통해 글로벌 표준에 부합한 서비스를 제공하는 등 상당한 경쟁력을 갖추게 됐다"며 "2020년부터 순차적으로 티맵 오토 보안 강화를 위해 글로벌 정보보안(TISAX)과 정보보호관리체계(ISMS) 인증을 획득한 바 있는데 커넥티드카, 자율주행차, 도심항공모빌리티(UAM) 등과 연관된 사업에도 긍정 효과가 기대된다"고 말했다.

이종호 티맵모빌리티 대표는 "국내 모빌리티 업계 최초로 사이버보안 프로세스 전 영역에서 인증을 획득한 것에 그치지 않고 사이버보안 위협에 선제적으로 대응할 수 있는 방안을 다각도로 모색하겠다"며 "운전자가 안전하게 사용할 수 있는 차량 인포테인먼트 서비스를 지속 선보일 수 있도록 자동차 제조사와 협력을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청와대·5대궁궐 트레킹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청와대·5대궁궐 트레킹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