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그룹, 영국 진출 40년 만에 두 자릿수 점유율···도요타 제쳐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권가림 기자
입력 2022-09-18 08:35
도구모음
인쇄
글자크기 줄이기 글자크기 키우기
현대자동차그룹이 영국 자동차 시장에서 스포티지, 투싼 등을 앞세워 처음으로 두 자릿수의 점유율을 기록했다. 

18일 영국자동차공업협회와 현대차그룹에 따르면 올해 1∼8월 현대차·기아의 영국 자동차 시장 내 판매량 비중은 12.3%로 나타났다. 

이는 전년 동기 대비 3.4% 증가한 수준이다. 이에 따라 현대차그룹은 1982년 영국 시장에 진출한 지 40년 만에 두 자릿수 점유율을 차지하게 됐다. 도요타(7%)와 닛산(3.9%), 혼다(1.6%) 등 일본 브랜드도 제쳤다. 

영국의 판매량 '톱 10'에도 현대차그룹의 3개 차종이 들었다. 준중형 승용형 다목적차(SUV) 기아 스포티지가 1만9194대 팔려 5위를 기록했다. 현대차 투싼(1만8912대)은 6위, 친환경 소형 SUV 기아 니로(1만6235대)는 9위에 올랐다. 

올해 1∼8월 현대차·기아의 누적 판매량은 전년 동기 대비 22.7% 증가한 12만495대다. 현대차는 5만2356대, 기아가 6만8139대의 완성차를 판매했다. 기아는 처음으로 올해 연간 10만대 판매를 달성할 전망이다. 
 

현대차그룹 서울 양재동 본사 [사진=현대차]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극의시대_PC_기사뷰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