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구‧인테리어 제품 한눈에… 가구박람회 '코펀' 열린다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김경은 기자
입력 2022-08-24 10:31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 9개국 200여개 가구기업 참여 1200부스 규모

  • 8월 25일부터 28일까지 주말 포함 4일간 개최

가구박람회 코펀 행사장 전경 [사진=대한가구산업협동조합연합회]


대한가구산업협동조합연합회는 ‘제33회 한국국제가구 및 인테리어산업대전(KOFURN‧코펀)’이 오는 25일부터 28일까지 일산 킨텍스에서 개최된다고 24일 밝혔다.
 
코펀은 가구 산업의 발전을 목표로 가구기업의 판로를 제공하고 가구산업 트렌드를 제시할 목적으로 열리는 대표 가구대전이다. 올해는 킨텍스 제1전시장 1, 2홀을 사용하며 9개국 200여개 가구기업이 참여해 1200부스 규모로 열린다.
 
주요 참가기업은 △한샘 △자코모 △에몬스가구 △템퍼 △닥스퍼니처 △디쟈트 △올우드 △인까사 △우아미 등이다. 특히 올해는 코로나19 이후 3년 만에 해외 기업이 참여해 볼거리가 더욱 많아질 전망이다.
 
올해 코펀은 △가정용 가구 △사무용 가구 △인테리어 소품 △디자인 가구 △목공기계 △원·부자재 △DIY공구 △인테리어 전문 서적 등 가구 산업을 구성하는 다방면의 기업이 참여해 리모델링, 이사, 혼수 등 다양한 소비자층의 수요를 만족시키는 전시회로 운영할 예정이다.
 
△아모스아인스 △리낙코리아 △애니체 △체어마이스터 △체이드 등 장시간 근무하는 직장인 또는 학생을 위한 기능성 사무용 가구뿐만 아니라 △침구 △카페트 △조명 △금고 등 공간을 채우는 다채로운 인테리어 제품도 만나볼 수 있다.
 
신진 디자이너 및 가구 디자인 전공 학생들의 독창적인 아이디어가 담긴 디자인 가구도 30여 점 이상 선보인다. ‘미래의 메타와 현존의 공간에 공유할 수 있는 상상력에 대한 오브제’라는 주제로 미래 가구 디자인이 전시된다.
 
이밖에 MD초청 구매상담회와 수입 가구 구매상담회, 한국가구학회의 추계학술대회, 아마존코리아 미국 진출 설명회 등 신규 비즈니스 창출을 위한 부대 프로그램이 운영된다.
 
행사를 주최하는 대한가구연합회는 1962년 설립된 가구 전문 단체로, 올해 창립 60주년을 맞이해 전시회 참관객을 위해 이벤트를 마련했다. 구매자 대상으로 100만원당 현대자동차 캐스퍼 추첨권 1장을 지급하고 전시회 마지막 날 추첨을 진행한다. 
 
또 모든 전시회 방문객을 대상으로 가구 경품 뽑기의 기회를 준다. 당첨자는 식탁, 사무용 의자 등 가구를 사은품으로 받게 된다. 방문 후기 등록 시에도 추첨을 통해 우드스피커, 나무도마 등을 경품으로 제공한다.
 
대한가구연합회는 중소기업중앙회 회원 단체로서 노란우산공제와 협업해 노란우산공제 회원이 현장 방문하면 선착순 사은품 제공과 더불어 현장 구매 시 더욱 특별한 혜택을 제공한다.
 
대한가구연합회 관계자는 “코펀 가구 전시회를 방문하면 집꾸미기, 리빙에 관련된 모든 제품을 한 곳에서 비교할 수 있어 효율적이고 실속있는 가구 장만이 가능하다”고 말했다.
 
한편 코펀전시회는 사전등록 시 무료 입장이며 발급받은 바코드로 대기 없이 바로 입장이 가능하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골프행사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