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화섭 시장, "김영란 법 위반 사실 없어...유권자 우롱행위 강력 대처"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안산) 박재천 기자
입력 2022-04-09 16:20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 상품권 전달 받거나 사용한 적 없어 강경대응 방침 굳혀

윤화섭 시장.[사진=안산시]

윤화섭 경기 안산시장이 최근 모 언론사에서 보도한 '김영란 법 위반 혐의 수사'와 관련, 전혀 사실과 다르다고 발끈했다.

9일 윤 시장은 해명자료를 내고 "김영란 법 처벌대상은 본인과 그 배우자로 (본인)은 경찰 측으로부터 어떤 조사를 받은 사실이 없고, 상품권을 전달 받거나 사용한 적도 없다"고 명확히 선을 그었다.

이에 윤 시장은 해당 언론사와 기자 등을 상대로 허위사실 공표에 따른 명예훼손과 피의사실 공표에 대한 법적 책임을 분명히 묻겠다는 입장이다.

특히, 윤 시장은 지방선거를 앞둔 상황에서 연임 가능성이 높은 유력 후보자에 대한 흠집내기로 보고, 선거관리위원회에 해당 언론사에 대한 엄중한 제제를 요청하기로 했다.

아울러, "앞으로도 유권자를 무시하고, 우롱하는 행위에 대해서는 강력히 대처해 나가겠다"고 강경 대응방침을 내비쳤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