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취업 정보도 메타버스로'…롯데, 메타버스 채용 전문관 개설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김유연 기자
입력 2022-03-17 09:03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롯데가 메타버스에 채용 전문관 '엘리크루타운'을 오픈하고 21개 그룹사와 함께 '2022 롯데 그랜드 잡 페어'를 진행한다.[사진 = 롯데]


롯데가 메타버스에 채용 전문관 '엘리크루타운'을 오픈하고 21개 그룹사와 함께 '2022 롯데 그랜드 잡 페어'를 진행한다고 17일 밝혔다. 롯데가 그룹 차원의 메타버스 채용·상담 설명회를 진행하는 건 이번이 처음이다.

롯데는 메타버스 공간이 의사표현이 자유롭고 아바타를 활용해 개성 표현이 가능한 점, 시간·공간 제약이 적은 접근성으로 지원자들의 선호도가 높다는 점에 주목하고 ‘엘리크루타운’을 기획했다. 

이번 채용상담회를 시작으로 채용 홍보와 면접, 교육까지 메타버스 활용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가상세계 속 구현된 엔제리너스에서 정기적인 랜선 티타임을 열어 구직자와 쌍방향 소통도 강화해 나간다.

메타버스 플랫폼 '젭(ZEP)' 속 구현된 '엘리크루타운'에는 △롯데월드타워를 중심으로 한 야외광장 △직무별 채용상담실 △설명회장 △롯데 성장사를 애니메이션으로 관람할 수 있는 역사관 △롯데 슬로건과 각 그룹사를 소개하는 갤러리 △이벤트 존 등이 마련됐다.

이번 채용상담회에는 롯데e커머스, 롯데정보통신, 롯데백화점 등 상반기 채용 예정인 21개 그룹사가 참여하며 IT, 데이터분석, 연구개발, MD, 해외사업 등에 대한 직무를 설명한다.

앞서 롯데는 3월 2일부터 12일간 참가 신청을 받았고 약 2000명이 지원했다. IT, 엔지니어, 데이터분석 등 기술 직군이 가장 먼저 마감되며 지원자들의 높은 관심을 보였다. 기간 내 신청한 지원자는 채용상담회 참여 가능하다. 채용상담회는 참여자 편의를 고려해 직무에 따라 총 3차수로 나눠 진행된다.

롯데에 대한 정보를 OX퀴즈로 알아보고 숨겨진 보물을 찾는 등의 이벤트도 준비했다.

롯데는 직무 정보를 효과적으로 전달하는 채널로 메타버스를 적극 활용하고 쌍방향 소통하며 지원자 친화적인 채용 문화를 만들기 위한 노력을 지속한다.

취업 노하우를 알려주는 유튜브 콘텐츠 '취업이 보이는 라디오', 롯데 직원들의 모습을 보여주는 '롯데밸리에 산다', '브이롯그' 등 MZ세대에게 친숙한 콘텐츠로 취업 정보를 알리고 있으며 향후 롯데정보통신의 초실감형 메타버스 플랫폼 사업과 연계해 메타버스 채용·면접에서도 롯데의 기준을 체험할 수 있도록 만들어갈 계획이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골프행사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