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상상인그룹]

상상인그룹은 계열 저축은행의 모든 임원직급을 ‘리더’로 통합한다고 28일 밝혔다. 향후 대표이사, 전무, 전무대우, 상무, 상무대우, 이사, 이사대우로 나뉘었던 7개 임원 직급은 ‘리더’라는 하나의 직급으로 통합된다.
 
이번 인사 혁신은 그룹 내 지속 가능 경영 활동의 일환이다. 이를 통해 임원들의 리더십을 더욱 강화하고, 성과 중심적인 조직 체계를 구축하겠다는 목표다. 이외에도 상상인은 업계 최초로 ‘주 4.5일제’를 도입하는 등 조직문화 혁신을 위한 다양한 실험을 시도 중이다.
 
최광석 인사담당 리더는 “인력 규모와 비즈니스가 빠르게 성장하면서 더욱 효율적인 의사결정체계를 만들기 위해 이번 직급 통일을 단행했다”며 “앞으로도 상상인 임직원 가족이 행복하고 효율적으로 일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조직문화를 계속해서 혁신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우리은행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