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질 협력 강화키로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이 지난 11일 성(省)·부(部)급 주요 간부 대상 '6중전회 정신' 학습·관철 연구·토론회 입교식에서 연설하고 있다. 시 주석은 이 자리에서 "당 기율·국법과 관련해 문제를 일으킨 사람은 누구이건 절대 용서하지 않는다"고 강조했다. [사진=연합뉴스]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주석이 24일 문재인 대통령의 70번째 생일을 맞아 축하 서한을 보냈다.
 
박경미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서면 브리핑에서 “시 주석은 문 대통령의 생일을 맞아 따뜻한 축하 메시지를 담은 축하 서한을 보내 왔다”면서 “이에 대해 문 대통령도 감사하다는 답신을 보냈다”고 밝혔다.
 
박 대변인은 “양 정상은 올해로 수교 30주년을 맞이해 양국이 그간의 관계 발전 성과를 토대로 제 분야에서 교류와 실질 협력을 더욱 강화하고, 한·중 전략적 협력 동반자 관계를 한층 더 발전시켜 나가기로 뜻을 모았다”고 전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주코피아] 뉴스레터 구독이벤트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우리은행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