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1일 서울 용산 백범김구기념관에서 12대 회장 이·취임식 진행

지난 21일 서울 용산구 백범김구기념관에서 열린 ‘김상옥 의사 항일독립운동 99년 기념식’에서 윤홍근 12대 신임 김상옥의사기념사업회 회장(왼쪽)과 박수현 11대 회장이 기념촬영하고 있다.[사진=제너시스비비큐]


윤홍근 제너시스비비큐(BBQ) 회장이 제12대 김상옥의사기념사업회 회장에 취임했다.
 
23일 BBQ에 따르면 윤홍근 회장은 지난 21일 서울 용산구 백범김구기념관에서 열린 ‘김상옥 의사 항일독립운동 99년 기념식’에서 12대 회장으로 취임했다. 
 
김상옥의사기념사업회는 김상옥 의사의 독립정신과 민족정기를 선양하기 위해 설립된 사단법인이다. 대한민국임시정부 김구 선생, 이시영 선생, 조소앙 선생을 필두로 독립운동가 54인에 의해 1948년에 세워진 대한민국 최초의 독립운동가 기념사업회다.
 
김 의사는 조선의열단 단원으로 일제강점기인 1923년 종로경찰서에 폭탄을 투척하는 등 의거를 단행해 봉오동 전투, 청산리 전투와 함께 무장항일투쟁의 큰 맥을 이어간 인물이다.
 
윤 회장은 이날 취임식에서 “당시 항일무장투쟁을 본격 전개하는 계기가 된 종로경찰서 폭파사건의 주역 독립운동가 김 의사를 기리는 기념사업회 회장직 임명을 받는 것이 무척 영광스러운 동시에 한편으로 막중한 책임감을 느낀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어 윤 회장은 “국민들의 애국심을 함양하는 중심 독립운동기념사업회로서 순국선열들의 숭고한 애국정신이 후세에까지 계승될 수 있도록 배전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주코피아] 뉴스레터 구독이벤트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우리은행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