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미르니-도키도키, 파트너십 맺고 NFT 랜덤박스 프로토콜 도입

탈중앙화 NFT 랜던박스 프로토콜 도키도키[사진=도키도키]

대체불가능토큰(NFT) 거래소 미르니가 NFT 랜덤박스(가챠) 프로토콜 기업 도키도키와 파트너십을 맺었다고 21일 밝혔다.

미르니는 더샌드박스, 보어드에이프요트클럽, 클론엑스 등 해외 유명 NFT를 한국어로 구매할 수 있는 거래소로, 글로벌 NFT 거래소 오픈씨(OpenSea)와도 연동해 해외 사용자와 직접 거래도 가능하다.

도키도키가 운영하는 랜덤박스 프로토콜은 대중에 익숙한 뽑기 방식을 탈중앙화 NFT 거래에 적용한 방식이다. 저렴한 금액으로도 고가 상품을 얻을 수 있는 랜덤박스 시스템을 이용해, 창작자가 새로운 형태로 NFT 작품을 판매할 수 있다.

이번 파트너십 체결과 랜덤박스 프로토콜 V3 출시를 기념해, 미르니에서는 도키도키 NFT 배포 등 다양한 이벤트를 진행한다. 국내 인지도를 높이고 신규 이용자를 유입하기 위한 마케팅 전략도 수립한다.

미르니 양영석 대표는 "현존 NFT 시장에는 없던 새로운 방식을 한국 사용자가 원활히 즐길 수 있도록 철저하게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주코피아] 뉴스레터 구독이벤트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우리은행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