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동주 전 일본 롯데홀딩스 부회장(SDJ코퍼레이션 회장)[사진 = 연합뉴스]


롯데가 장남인 신동주 전 일본 롯데홀딩스 부회장(SDJ코퍼레이션 회장)이 롯데제과 보통주 전량을 매각했다.

롯데제과는 신 회장이 주식 7만1852주(지분율 1.12%)를 매도했다고 18일 공시했다. 신 회장은 14일 시간외매매 방식으로 주당 11만4080원에 매도해 총 81억9688만원 규모를 확보하게 됐다.

이번 매도로 롯데제과의 최대주주 등 주식소유는 76.98%(493만9742주)에서 75.68%(486만7890주)로 줄었다.

신 회장은 지난해 12월에도 롯데쇼핑과 롯데칠성음료 지분을 전량 매각한 바 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우리은행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