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SM엔터테인먼트]


SM엔터테인먼트(이하 SM)의 2021년 총 음반 판매량이 1762만장을 넘었다.

SM이 지난 2021년 발매한 25장의 음반은 1504만3000여장의 판매고를 올렸고 이전 발매한 구보 판매량도 257만8000여장으로 2021년 연간 음반 판매량이 총 1762만1000여장(12월 31일 기준)을 기록했다. 이는 전년 대비 약 2배 증가한 수치로, 지난 26년 동안 글로벌한 K팝 스타들을 배출한 SM의 가수, 콘텐츠의 위상을 실감할 수 있는 대목이다.

앞서 SM은 2021년 슈퍼주니어, 샤이니, 엑소, 레드벨벳, NCT, NCT 127, NCT DREAM, WayV, 에스파 등 그룹부터 유노윤호, 슈퍼주니어-D&E, 예성, 키, 태민, 백현, 디오, 카이, 웬디, 조이 등 유닛 및 솔로까지 아티스트들의 다채로운 활동을 지원해왔다. 발매 음반마다 글로벌한 사랑을 받으며 유행을 선도해왔다.

더불어 트리플 밀리언셀러에 등극한 NCT 127과 NCT DREAM을 비롯해 엑소, 백현, NCT 앨범이 100만장을 돌파하는 기록을 세웠으며, 가온 연간 차트 TOP 100에 무려 25개 앨범이 진입해 SM의 압도적인 음반 파워를 확인 시켜 주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한중 문화교류 흔적 찾기 사진 공모전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