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아주경제DB]

신한은행이 확정기여형 퇴직연금(DC)과 개인형 퇴직연금(IRP) 가입고객이 상장지수펀드(EFT)을 운용 할 수 있는 퇴직연금ETF 상품을 출시했다고 1일 밝혔다.  

이날 신한은행이 선보인 퇴직연금ETF 신상품은 퇴직연금 상품 라인업에 ETF를 추가해 다양한 상품운용 기회를 제공하고 적극적인 투자를 원하는 고객의 니즈를 반영한 것이 특징이다. 

가입대상은 신한은행 퇴직연금 DC/개인형IRP 가입 고객으로, 신한 쏠(SOL) 퇴직연금 플랫폼인 ‘나의 퇴직연금’을 통해 ETF상품을 운용할 수 있다. ‘나의 퇴직연금’은 퇴직연금 상품정보와 수익률을 한눈에 볼 수 있는 종합 안내 서비스로 실 사용자수 15만명(MAU)이 이용 중이다.

아울러 신한은행은 AI기반 ‘투자고수 따라하기’ 플랫폼 상에 ETF 관련 서비스를 추가한다는 계획이다. ‘투자고수 따라하기’는 신한은행 퇴직연금 플랫폼을 이용하는 100만명 고객들의 수익률을 분석해 상품가입 이후 연평균 10%이상 수익률을 달성한 투자고수들의 포트폴리오를 제공하며 퇴직연금 상품 운용·투자 방향을 제시하고 있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이번 ETF 상품 출시를 통해 퇴직연금 가입 고객에게 다양한 상품 운용기회를 제공하고 향후 퇴직연금 고객들의 니즈를 반영한 상품 및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한중 문화교류 흔적 찾기 사진 공모전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