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SG닷컴 로고. [사진 = SSG닷컴]


SSG닷컴이 연말을 맞아 강희석 대표이사를 포함한 모든 구성원이 참여하는 온라인 화상회의를 열고 ‘원 팀, 원 컴퍼니(One Team, One Company)’로서 소통의 시간을 가졌다.

SSG닷컴은 한 해의 성과를 돌아보고 회사의 미래 비전에 대해 전사적인 공감대를 형성하기 위한 ‘오픈 톡’ 행사를 약 한 시간 동안 비대면 ‘웨비나’ 형식으로 진행했다고 30일 밝혔다.

강 대표는 이 자리에서 “올해 온라인 장보기 물량은 대형 PP센터가 늘면서 하루 최대 15만건까지 확대됐고 상품 구색과 품질 경쟁력도 한층 강화됐다”며 “패션, 뷰티, 반려동물, 유아동, 가전 등 라이프스타일 핵심 카테고리의 성장과 라이브커머스 ‘쓱라이브’의 인기도 고무적”이라고 말했다. 

또한 “내년은 온-오프라인 시너지를 바탕으로 한 ‘완성형 에코시스템 구축’의 원년으로, 오는 2023년까지 그로서리 카테고리 2배 성장과 비장보기 라이프스타일 카테고리 3배 성장을 달성할 것”이라며 “올해와 마찬가지로 전 구성원이 합심해 의미 있는 성과를 창출하자”고 덧붙였다.

한편 SSG닷컴은 ‘온-오프라인 통합 1위 유통 플랫폼’을 달성하기 위한 초석으로 2022년도 중점 추진 사항의 키워드를 ‘고객지향’으로 꼽았다.

마케팅 측면에서는 고객 수 확대를 위한 전략을 재정비하는 한편, 고객 쇼핑 편의를 제고하기 위해 ‘멤버십 서비스’ 관련 논의도 본격적으로 시작할 계획이다. 구체적인 출시 시기는 아직 정해지지 않았다.

플랫폼 인프라 측면에서는 주문과 결제를 간소화하는 등 ‘고객 지향적 UI/UX 개선’에 박차를 가한다. 이 밖에도 상품 차별화를 통한 경쟁력 강화는 물론, 온라인 장보기 물량 증대를 위한 대형 PP 확대도 지속한다.

이와 별도로 전국 단위 물류네트워크 강화도 함께 모색한다. 패션, 잡화, 생활용품 등 비식품 라이프스타일 카테고리 상품의 익일 배송 시스템 구축이 골자다.

SSG닷컴 관계자는 “내년에도 대형 플랫폼을 중심으로 시장 재편이 빠르게 이뤄질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강력한 에코시스템을 기반으로 한 완성형 이커머스 사업모델 구현에 힘쓰겠다”며, “장기적 비전과 목표 달성을 위해 전 구성원이 함께 공감할 수 있는 적극적인 소통의 자리가 더 많아질 것”이라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ces 2022 JAN 5-8 LAS VEGAS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