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지금까지 모습과 다르게 비쳐지는 것 같아서 대단히 안타까워"

김기현 국민의힘 원내대표가 30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에 참석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김기현 국민의힘 원내대표가 30일 "선거대책위원회 구성을 포함해서 당이 새로운 모습으로 국민들에게 다가가는 데 대해서 그렇게 성공적이지 못하다는 비판을 아프게 받아들이고 있다"고 말했다. 

김 원내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 뒤 기자들과 만나 이렇게 밝히면서 "상당 부분 공감된다고 저도 느끼고 있다"고 했다. 

김 원내대표는 "정책의 혁신이나 인물의 혁신, 그리고 새로운 모습으로 다가가는 우리 국민의힘 모습이 지금까지의 모습과 조금 다르게 국민들에게 비쳐지는 것 같아서 대단히 안타깝고 국민 여러분께 죄송하게 생각하고 있다"고 했다. 

이어 "최대한 신속한 시간 이내에 국민의힘이 정말 국민들에게 사랑받는 모습으로 돌아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나가겠다"고 했다. 

김 원내대표는 이날 이준석 대표가 모든 일정을 취소한 것에 대해 "상황을 좀 더 파악해 보려고 한다"고 설명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