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HCR, 논문 피인용 수 기준으로 선정

(왼쪽부터)한희섭 호텔관광경영학전공 교수, 권일한 환경에너지융합학과 교수, 무함마드 칸 소프트웨어학과 교수[사진=세종대]


세종대 호텔관광경영학전공 한희섭, 환경에너지융합학과 권일한, 소프트웨어학과 무함마드 칸 교수가 2021 세계 상위 1% 연구자인 HCR(Highly Cited Researchers)에 선정됐다. 이는 논문 피인용 수를 기준으로 선정한다.

정보 분석 서비스 기업인 클래리베이트는 올해 지난 10년간 전 세계의 관련 분야에서 피인용 횟수가 가장 많은 연구자 6602명을 선정했다. 우리나라에서 연구성과를 올린 연구자는 중복수상을 포함해 총 55명이 선정됐다.

한희섭 교수는 2019년부터 올해까지 3년 연속 사회과학 분야 HCR에 선정됐다. 한 교수는 호텔관광분야에서 지속 가능한 소비자 행동, 녹색 마케팅, 기업의 사회적 책임 등의 연구를 하고 있다. 권일한 교수와 무함마드 칸 교수는 올해 처음으로 크로스 필드 분야 HCR에 선정됐다. 크로스 필드 분야는 다른 분야 연구자에게 높은 영향을 준 것을 기준으로 선정한다.

권 교수의 연구 분야는 촉매 연소 분야다. 신재생에너지 분야 중 탄소 중립 원인 바이오매스의 바이오연료와 폐기물 에너지화 연구를 주로 수행하고 있다. 무함마드 칸 교수는 의료 영상 분석, 영상 요약, 화재 현장 분석, 영상 감시 등의 연구를 하고 있다.

한 교수는 "사회과학 분야 발전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될 수 있어 기쁘다"고 말했다. 이어 "매번 연구를 진행할 때마다 지식의 한계를 느끼지만, 그 한계를 극복하는 과정에서 또 다른 새로운 연구의 동력이 생기는 것 같다"고 밝혔다

권 교수는 "지금까지 350편의 SCIE 논문을 게재했다"며 "세종대의 지원 속에 촉매 연소 분야 선도를 위해 큰 노력을 기울인 덕분에 HCR에 선정된 것 같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세종대 일원으로서 대학 발전에 기여할 수 있어 의미가 크다"고 덧붙였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