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주엑스포대공원 홍보관 ‘살롱 헤리티지’에 LG 올레드 설치
LG전자가 다양한 올레드(OLED·유기발광다이오드) 사이니지를 통해 세계유산의 모습을 실감 나게 전한다.

LG전자는 경주엑스포대공원 내 새롭게 개관한 세계유산 미디어 홍보관 ‘살롱 헤리티지(Salon Heritage)’에 다양한 올레드 사이니지를 설치했다고 23일 밝혔다. 올레드 플렉서블(Flexible·휘어지는) 사이니지, 투명 올레드 사이니지, 엘이디(LED·발광다이오드) 사이니지 등이다.

특히 곡면 형태의 55형(대각선 길이 약 140cm) 올레드 플렉서블 사이니지 72장으로 미디어 터널을 조성한 것이 특징이다.

관람객은 너비 3.2m, 높이 2.9m, 길이 10m 규모의 터널을 걸으면서 올레드로 구현한 완벽한 검은색과 자연에 가까운 색감 등을 통해 세계유산의 탄생과정을 담은 미디어아트를 볼 수 있다. 또 경주역사유적지구로 지정된 남산의 숲을 실감 나게 감상할 수 있다.

올레드는 백라이트가 필요 없이 화소 하나하나가 스스로 빛을 내기 때문에 휘거나 구부리는 등 형태 변화가 용이하다. 또한 어느 각도에서 보더라도 동일한 화질을 구현해 관람객이 붐비는 전시장, 공공장소 등에 최적이다.

55형 투명 올레드 사이니지는 다양한 연령대의 관람객을 위한 체험존에 설치됐다. 투명한 화면 너머 세계지도를 보면서 주요 세계유산에 관련된 퀴즈를 만지면 퀴즈의 정답과 함께 해당 유산에 대한 자세한 설명과 사진도 확인할 수 있다.

아울러 관람객은 전시장 내 조성된 휴식공간에 가로 9.6m, 세로 2.7m 규모로 구현한 실내용 LED 사이니지를 통해 경주의 다양한 세계유산을 소개하는 영상 등을 감상할 수 있다.

살롱 헤리티지는 경주시가 운영하는 세계유산도시기구 ‘아시아-태평양 지역사무처(OWHC-AP)’에서 방문객이 세계유산에 대한 가치를 자연스럽게 공감할 수 있도록 조성한 국내 첫 유네스코 세계유산 미디어 홍보관이다.

배석형 LG전자 BS마케팅실장은 “올레드만이 구현할 수 있는 차원이 다른 화질과 디자인으로 다양한 분야에서 최적의 고객 솔루션을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모델들이 55형 올레드(OLED·유기발광다이오드) 플렉서블(Flexible·휘어지는) 사이니지 72장으로 조성한 10m 길이 올레드 터널에서 미디어 아트를 감상하고 있다.[사진=LG전자 제공]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한중 문화교류 흔적 찾기 사진 공모전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