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쓰오일, 고양시 장항습지 생태계 보호에 1.5억원 지원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김성현 기자
입력 2021-11-09 07:49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에쓰오일(S-OIL)이 고양시 장항습지 생태계 보호를 위해 거금을 후원했다.

에쓰오일은 지난 8일 서울 마포구 본사에서 고양시, 한강유역환경청과 장항습지 보존을 위한 협약을 체결하고 후원금 1억5000만원을 전달했다고 9일 밝혔다.

후원금은 장항습지의 보존 활동, 수달서식지 복원 등에 쓰일 예정이다.

장항습지는 경기도 고양시 신평동과 장항동, 법곳동에 걸쳐 있는 한강 하구 습지로 재두루미, 저어새 등 천연기념물과 멸종위기종을 비롯해 매년 3만여 마리 물새가 도래, 서식하는 곳이다. 장항습지는 국제적으로 생태학적인 가치를 인정받아 올해 5월 국내에서는 24번째로 람사르 습지로 등록됐다.

에쓰오일은 자연 생태계 보호를 통한 생물다양성 보존과 수달·두루미·어름치·장수하늘소 등 멸종 위기 천연기념물을 보호하기 위한 캠페인을 전개해 오고 있다.

후세인 알 카타니 CEO는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생태계 보호 및 연구활동을 위해 헌신적으로 노력하고 계신 관계자들을 응원하고 있다”며 “생태계 보존에 대한 국민적 공감과 실천이 확대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S-OIL이 힘을 보태겠다”고 말했다.
 

이재준 고양시장(왼쪽부터), 후세인 알 카타니 에쓰오일 CEO, 조희송 한강유역환경청장이 8일 서울 마포구 공덕동 본사에서 열린 ‘장항습지 생태계 보존을 위한 협약식’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에쓰오일 제공]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