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총사업비 4000억원(100% 민간투자)

심규언 동해시장(오른쪽)과 신영자 롯데복지재단 전 이사장(중앙) 신동호 ㈜더씨뷰 대표가 협약식을 진행하고 있다. [이동원 기자]

강원 동해시가 그동안 십수년간 사업시행자의 포기 등으로 무산됐던 골프장 조성사업이 탄력을 받게 됐다.

21일 동해시는 ㈜더씨뷰의 투자 의향에 따라 오후 3시 동해시청 2층 회의실에서 망상골프장 조성사업을 위한 사업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망상동 산97번지 일원 183만㎡의 부지에 27홀 규모의 골프장 조감도. [사진=이동원 기자]

이번 협약을 통해 동해시 및 ㈜더씨뷰 등 협약당사자는 망상동 산97번지 일원 183만㎡의 부지에 27홀 규모의 골프장과 호텔·리조트 등 관련 시설을 100% 민간투자 방식으로 추진하게 되며, 2024년까지 약 4000억원을 투자할 계획이다.

아울러, 협약서에는 사업자의 역할인 사업 수행과 관련된 제반 비용 부담, 지역경제 활성화, 민원 발생 최소화 등의 내용과 각종 인·허가 등 행정절차 지원, 공공기반시설의 사용을 지원하는 동해시간의 상호 협약 내용을 담고 있다.


㈜더씨뷰는 이번 골프장 사업추진을 위해 지난 12일 설립됐으며, 롯데복지재단 신영자 전 이사장이 사내이사로 참여하는 등 적극적인 사업투자로 실행성을 담보하게 됐다.

이와 관련해 신영자 전 이사장은 사람들과의 상생을 기본으로 개인 간의 관계와 상대방에 대한 배려를 중요시하는 리더십을 갖춘 경영인으로 롯데호텔, 롯데백화점, 롯데면세점 등 CEO를 역임하면서 국내 최고의 기업을 만들어낸 이력 덕분에 유통업계 대모로 불리는 인물이며 롯데그룹 총수 일가로 사회공헌, 기부, 물품지원 등 다양한 방법으로 사회환원 실천을 위해 노력한 것으로 알려져 있다.

한편, 사업대상지인 망상동 산97번지 일원은 망상IC에서 4분거리에 위치해 있어 접근성이 우수하고, 골프 인구 증가 추세에 따라 최근 관광 트랜드 변화를 반영한 골프장이 조성되면 인근 경제자유구역의 투자 여건도 개선될 것으로 기대된다.

심규언 동해시장은 “동해시는 다른 지역에 비해 겨울 기온이 따뜻하여 기후조건이 좋아 망상해수욕장과 연계한 4계절 체류형 관광지로 거듭날 것으로 예상된다”고 밝혔다.

이어, “이를 기반으로 지역 일자리 창출 및 지역경제 활성화 등 지역발전에 크게 이바지 할 수 있도록 사업 추진을 위한 지원에 만전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