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HP 게이밍 브랜드 '오멘', 노트북 신제품 3종 공개
“전 세계 모든 사람과 조직, 커뮤니티의 삶을 개선하는 제품을 만드는 것이 HP의 비전이다.”

김대환 HP코리아 대표는 21일 진행된 HP 게이밍 온라인 기자 간담회에서 이같이 밝혔다. 김 대표는 “코로나 이후 전 세계에서는 타인과 소통을 목적으로 게임을 많이 하고 있다"며 "게임의 확산세로 게이밍 하드웨어 기기에 대한 지출도 자연스럽게 늘어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HP는 게이밍 사업에서 성능적 하드웨어뿐 아니라 소비자의 라이프스타일, 니즈(요구)를 다각도로 이해하고 있다. 이를 제품의 디자인은 물론 성능, 라인업까지 모두 반영하려고 노력 중이다”며 “신규 게이밍 PC 라인업에도 반영해 나가고 있다”고 강조했다.

김 대표는 HP코리아 자체적으로 게이밍 브랜드 캠페인도 진행 중이라고 설명했다. 그는 “HP코리아는 ‘실력만이 너를 증명한다’는 캐치프레이즈 아래 캠페인을 하고 있다”며 “게임에서는 모두가 평등한 위치에서 동등한 자원으로 시작해 게임 실력만으로 평가받고, 이를 통해 성장할 수 있다는 메시지를 담았다”고 전했다.

이어 “성별, 나이 등에 상관없이 게임을 즐기는 소비자가 늘어난 만큼 게이밍 PC가 학업 등 다른 용도에도 유연하게 사용될 수 있는 디지털 환경을 제공하고자 한다”고 포부를 밝혔다.

HP는 이날 행사에서 게이밍 브랜드 오멘(OMEN)의 새로운 게이밍 노트북도 공개했다. △HP 오멘 16 △HP 오멘 17 △빅터스(VICTUS) 16 등이다. 특히 빅터스는 HP가 새롭게 선보이는 게이밍 노트북 라인이다. 게임에서 높은 몰입감은 물론 일상생활에서 사용하기에 부담 없는 모던한 디자인을 갖춘 제품이라는 게 회사 측 설명이다.

HP 오멘 16은 최대 165헤르츠(Hz)의 고주사 QHD 디스플레이와 9시간의 배터리 수명, 프리미엄 사운드를 특징으로 한다. 이를 통해 최고의 퍼포먼스(성능)는 물론 게임에 완벽히 몰입할 수 있는 환경을 제공한다.

또 HP 오멘 17은 17.3형 대화면 디스플레이를 자랑한다. 또 광학 기계식 키보드를 갖춘 HP 오멘 최초의 게이밍 노트북이다. 광학 기계식 키보드는 만족스러운 키 입력과 빠른 응답 속도를 제공할 것으로 보인다.

아울러 HP는 이날 한국을 비롯해 13개국 1만7000여 명을 대상으로 진행한 게이밍 변화 양상 및 인식 변화, 게이밍 기기 및 콘텐츠 시장 전망 관련 조사 결과도 발표했다. 국내에서는 1300여 명이 참여했다.

소병홍 HP코리아 상무는 조사 결과에 대해 “코로나19로 오프라인 활동은 물론 교류가 어려워진 상황에서 게임을 통해 스트레스를 관리하고, 소중한 사람과 소통하려는 게임 이용자가 증가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며 “특히 국내에서는 게임이 코로나19 기간 동안 소통의 측면에서 더욱 중요한 역할을 하게 됐다고 분석됐다”고 전했다.
 

21일 진행된 HP 게이밍 온라인 기자 간담회에서 김대환 HP코리아 대표가 발언하고 있다.[사진=HP 게이밍 온라인 기자 간담회 화면 캡처]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