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뷰] 文 "대장동 철저한 수사 촉구"...李, 국감 출석으로 정면돌파

노경조·박경은 기자입력 : 2021-10-13 00:00
문 대통령, 대장동 의혹 관련 직접 입장 처음 표명 청와대 "지금이 말씀 전할 때로 판단한 것 같다" 검경 협력 강조도...야권 요구한 특검 수사 일축? 이재명과 조만간 회동..."면담 어떻게 할지 협의" 이재명, 지사직 조기 사퇴 않고 국감 출석하기로

문재인 대통령이 12일 오전 청와대 여민관 영상회의실에서 열린 국무회의에서 발언 하고 있다.문 대통령은 가을 한복문화주간을 맞아 한복을 입고 국무회의에 참석했다. [사진=연합뉴스]

"검찰과 경찰은 적극 협력하라."(문재인 대통령) "경기도 국정감사를 정상적으로 수감하겠다."(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
 
문 대통령이 12일 대장동 특혜 의혹과 관련해 '첫 공식 입장'을 냈다. 이 후보는 같은 날 '경기도 국감 후 지사직 사퇴' 입장을 밝히며 정면 돌파를 택했다. 
 
청와대 핵심 관계자는 이날 "(문 대통령이) 오늘 오전에 지시했다"며 "지금이 말씀을 전할 때라고 판단한 것 같다"고 설명했다. 앞서 청와대는 지난 5일 '핵심 관계자' 발언을 통해 대장동 특혜 의혹에 대해 "엄중하게 생각하고 지켜보고 있다"는 입장을 표명했다. 
 
이를 두고 대장동 의혹에 대한 국민 비판 여론이 확산하며 청와대의 국정 운영 부담이 커진 것 아니냐는 분석이 나온다. 동시에 여당 대선 후보 선출이 마무리된 만큼 문 대통령의 공식 입장이 경선 결과에 영향을 미칠 가능성이 적어진 점도 한몫 한 것으로 보인다. 
 
문 대통령은 경선이 끝나기 전부터 참모들에게 "국민이 원하는 것은 한점 의혹이 없는 철저한 수사 아니겠느냐"고 말해왔던 것으로 알려졌다. 
 
문 대통령이 검찰과 경찰 간 협력을 강조한 데 대해서도 갖가지 추측이 나온다. 일각에서는 야권이 요구하는 특별검사 수사에 선을 그은 것 아니냐는 지적이 나온다. 
 
문 대통령은 조만간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와 회동할 예정이다. 청와대 핵심 관계자는 "최근 (이 후보 측에서) 면담 요청이 왔고, 어떻게 할지 협의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문 대통령은 지난 10일 민주당 경선 종료 직후 "경선 절차가 원만하게 진행돼 기쁘게 생각한다"고 밝혔다. 
 

더불어민주당 제20대 대통령 후보로 선출된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12일 오후 경기도 수원시 경기도청에서 긴급 현안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이 후보는 문 대통령의 메시지 직후 경기도지사직을 조기 사퇴하지 않고 경기도 국감에 출석한 뒤 사퇴하겠다고 밝혔다.  
 
이 후보는 이날 오후 긴급 기자회견을 열고 "당초 입장대로 경기도 국감에 임하기로 했다"며 이같이 밝혔다. 
 
이 후보는 "경기도 사무와 무관한 대장동 관련 정쟁이 될 것이 분명한 경기도 국감에 응하는 도지사로서의 책임도 중요하지만, 그보다 집권여당 대통령 후보로서의 책무가 더 중요하니 조기 사퇴하고 대선에 집중하는 게 좋겠다는 당 지도부의 권유도 충분히 이해한다"면서도 "오히려 대장동 개발 사업의 구체적 내용과 행정 성과, 실적을 설명하는 좋은 기회가 될 것으로 판단한다"고 말했다. 
 
이어 "(지사직) 사퇴 시기는 국감 이후에 다시 판단하고 말씀드리겠다"고 덧붙였다. 
 
앞서 송영길 민주당 대표는 전날 오후 국회 최고위원회에서 이 후보를 만나 "이제부터 이 후보는 단순히 경기도지사가 아니라 자랑스러운 대한민국의 집권 여당, 민주당의 대통령 후보"라며 "하루속히 경기도지사직을 정리하고 대선 예비후보로 등록해 본격적으로 대선을 준비해야 한다"고 했다. 경기도 국감이 예정된 오는 18일과 20일 이전 조속한 사퇴를 요구한 셈이다. 이에 이 후보는 "심사숙고하겠다"고 답했다. 
 
다만 이 후보가 이날 지사직을 조기에 사퇴하지 않고 경기도 국감에 출석하기로 하면서 대장동 특혜 의혹을 정면돌파하겠다는 뜻을 시사한 것으로 풀이됐다.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