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코로나19’ 확진자 수 감소세 지속

한영훈 기자입력 : 2021-10-10 21:43

[사진=연합]

서울특별시의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가 감소세를 이어갔다.

10일 서울시에 따르면, 이날 0시부터 오후 9시까지 21시간 동안 확진자 수는 513명이다. 전일 같은 시간(571명)보다 58명 적고, 1주 전(3일) 549명보다는 36명 줄었다. 하루 전체 확진자 수는 9일 583명, 3일 574명이었다.

서울의 하루 확진자 수는 역대 최다 기록을 쓴 뒤 29일부터 이달 4일까지 엿새 연속 감소했다. 이후 개천절 연휴가 끝나고 5∼6일 이틀간 증가세를 보이다가 7∼9일 다시 감소세로 돌아섰다.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