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중공업 주가 0.5%↑..."SLBM탑재 최신예 잠수함 '신채호함' 공개"

전기연 기자입력 : 2021-09-29 10:17

[사진=게티이미지뱅크]


현대중공업 주가가 상승세다.

29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오전 10시 13분 기준 현대중공업은 전일 대비 0.5%(500원) 상승한 10만500원에 거래되고 있다.

현대중공업 시가총액은 8조9217억원이며, 시총순위는 코스피 44위다. 액면가는 1주당 5000원이다.

지난 28일 현대중공업은 울산 본사에서 장보고-Ⅲ급(Batch-Ⅰ) 3번함의 진수식을 가졌다. 

해당 잠수함은 일제강점기 민족의식 고취에 앞장선 사학자이자, 독립운동가인 신채호 선생(1880년~1936년)을 기려 '신채호함'으로 명명됐다.

신채호함은 길이 83.5m, 폭 9.6m 규모로 총 50여명의 승조원이 탑승하며, 배수량이 1800톤급인 장보고-Ⅱ 잠수함보다 2배 가까이 늘어난 것이 특징이다.

또한 공기가 필요 없는 추진체계(AIP)와 고성능 연료전지를 적용, 최대 수중 잠항 기간을 기존 2주에서 20여일로 늘렸다. 어뢰, 기뢰는 물론 이달 초 발사에 성공한 잠수함발사 탄도미사일(SLBM)을 탑재하는 등 뛰어난 작전 수행능력을 보유하고 있다.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