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불어민주당 대선 예비후보인 정세균 전 국무총리. [사진=더불어민주당 전국 순회 합동연설회 생중계 화면 갈무리]


더불어민주당 대선 예비후보인 정세균 전 국무총리가 중도 사퇴한다.

정 전 총리 캠프는 13일 오후 긴급회의를 열고 정 전 총리의 거취 문제 등에 대해 논의하고 오후 4시 기자회견을 개최키로 했다.

정 전 총리 캠프 관계자는 “정 전 총리가 사퇴와 관련해 입장을 표명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정세균 캠프 총괄본부장인 이원욱 의원도 이날 문자 메시지를 통해 “많은 도움에도 성과를 보여드리지 못했다”며 “함께해주신 모든 분들께 죄송하다. 정 후보가 외롭지 않도록 끝까지 지켜드리겠다”고 밝혔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