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아주경제DB ]



반도체 후공정 전문업체 윈팩이 경영권 매각 소식에 8% 급등세다.

5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이날 오전 9시 50분 현재 윈팩은 전 거래일 대비 8.63%(230원) 오른 2895원에 거래 중이다.

앞서 원팩의 최대주주인 LCD 부품업체 티엘아이는 경영권 매각에 나선 것으로 알려졌다. 이를 위해 매각 주관사(삼일회계법인) 선정도 마쳤다.

시장에 나온 매물은 티엘아이 보유 지분 12.67%, 계열사 세소니아 지분 3.1%, 이한규 윈팩 대표 지분 2% 등 총 19.22%다.

지난 2002년 설립된 원팩은 SK하이닉스의 국내 반도체 패키지 외주 업체 중 하나로 최근 반도체 업황 호조에 따라 실적 개선이 두드러졌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