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종합화학, '그린 에너지' 전환 속도...PSM·토마센에너지 인수 완료

김성현 기자입력 : 2021-07-06 14:59
한화종합화학이 그린 에너지 전환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한화종합화학은 6일 수소 혼조 기술을 가진 에너지기업인 미국 PSM과 네덜란드 토마센에너지(Thomassen Energy)사 인수를 마무리했다고 밝혔다. 3월에 인수를 발표한 지 약 4개월여 만이다. 인수금액은 공개하지 않았다.

새롭게 출범하는 PSM과 토마센에너지의 초대 대표이사는 박흥권 한화종합화학 대표가 맡았다. 박 대표는 가스터빈과 에너지 분야에서 글로벌 사업 역량을 갖춘 전문가로 알려졌다.

국내 최초인 수소 혼소 발전을 본격화하기 위한 기술과 경영 분야의 적임자라는 것이 한화종합화학의 설명이다.

수소 혼소는 기존의 가스터빈을 개조해 천연가스에 수소를 섞어 연료로 활용하는 기술이다.

PSM과 토마센에너지는 현재 미국, 유럽에서 다양한 파트너들과 수소 사업 기회를 발굴 중이고, 국내에서는 서부발전과 협력해 수소 혼소 발전 실증사업을 추진 중이다.

박 대표는 “PSM사와 토마센에너지의 뛰어난 기술력을 바탕으로 북미와 유럽을 넘어 한국과 아시아 지역까지 수소 혼소 발전사업을 전개함으로써 인수사의 미래 기업가치를 제고할 것"이라며 "그룹의 친환경 에너지로 전환 가속화 및 탄소 중립사회 구현에 최선의 역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사진=한화종합화학 제공]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