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MM, 본사 메일서버에 바이러스 침투..."대부분 복구, 피해 크지 않다"

김성현 기자입력 : 2021-06-15 16:00
HMM이 바이러스의 공격을 받았다.

HMM은 지난 12일 본사 메일 서버에 바이르가 침투한 흔적을 확인했다고 15일 밝혔다.

피해는 메일 유관 시스템 한정되며, 현재는 대부분 복구된 것으로 전해졌다. 다만 본사 메일 서버의 불안정 등으로 인해 화주들과의 일부 메일이 송수신 누락될 수 있는 것으로 파악된다.

화물예약시스템 등 주요 운영시스템은 문제없는 상황이다. 일부 지역의 경우에 한해 메일 시스템의 불안정으로 개인 메일 또는 유선을 통해 화주와의 업무를 진행하고 있다.

HMM 관계자는 “2020년 클라우드 시스템 도입으로, 대부분의 선사 운영 업무는 현재 정상적으로 진행되고 있다”며 “향후 유사 사이버 공격에 대비, 보다 강력한 사이버 보안점검을 실시하고 있으며, 최신 백신 업데이트 등 가능한 모든 조치를 강구하고 있다”고 말했다.
 

[사진=HMM 제공]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