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교그룹, ‘어린이 교통안전 릴레이 챌린지’ 동참

현상철 기자입력 : 2021-05-15 06:00

[사진 = 대교]

대교그룹은 어린이 교통사고 예방과 안전한 교통환경 조성을 위한 ‘어린이 교통안전 릴레이 챌린지’에 대교홀딩스 강호철 최고운영책임자(COO)가 참여했다고 15일 밝혔다.

어린이 교통안전 릴레이 챌린지는 지난해 12월 행정안전부와 교육부가 어린이 교통안전에 대한 공감대 형성과 안전문화 정착을 위해 시작한 릴레이 형식의 캠페인이다.

강호철 COO는 대교홀딩스 직원들과 함께 ‘1단 멈춤, 2쪽 저쪽, 3초 동안, 4고 예방’ 어린이 교통안전 표어를 들고 찍은 사진을 대교그룹의 공익 재단인 세계청소년문화재단 홈페이지에 게시하며 챌린지 동참을 알렸다.

넥센타이어 강호찬 부회장의 지명을 받아 이번 챌린지에 참여한 강호철 COO는 다음 주자로 미래엔 김영진 회장, 푸른파트너스자산운용 주신홍 대표, 라이트하우스컴바인인베스트 최영찬 대표를 추천했다.

강호철 COO는 “대교그룹은 지난 10여년간 안전생활실천시민연합과 함께 어린이 교통안전과 안전사고 예방을 위한 활동을 펼치고 인도와 베트남에 안전모를 제공하는 등 글로벌 어린이 교통안전 캠페인도 전개해 왔다”며 “이번 릴레이 챌린지 참여를 계기로 전국의 모든 어린이에게 더욱 안전하고 행복한 세상을 만들어주는 데 앞장설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대교그룹은 어린이 교통사고 예방을 위한 △엄마손 들고 안전하게 길 건너기 캠페인 △애니메이션 안전교육·교통안전 글짓기 대회 △글로벌 교통안전 캠페인 등을 진행했다. 소방청과 함께 소방안전교육에도 힘쓰며 어린이들의 안전의식을 고취시키는 데 기여했다.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