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삼성물산, 1분기 실적 '상사부문 호조'...영업이익 106.1% 증가

석유선 기자입력 : 2021-04-28 18:42
삼성물산이 올 1분기 글로벌 경기 회복에 따른 수요 증가와 경영체질 개선 노력에 힘입어 호실적을 냈다. 특히 상사 부문의 실적 개선이 전체 실적을 견인했다.

삼성물산은 1분기 전 부문 매출 7조8400억원, 영업이익 3030억원을 기록했다고 28일 밝혔다. 이는 전년 동기 대비 매출은 12.6%, 영업이익은 106.1% 증가한 규모다.

특히 삼성물산 상사 부문 실적이 뚜렷하게 개선됐다. 상사 부문 매출은 3조7780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19.6% 늘었고, 영업이익은 무려 262.5% 증가했다. 글로벌 경기회복에 따른 물량 증가 및 트레이딩 역량 강화에 따른 수익성 개선 영향에 따른 결과다.
 

삼성물산 현판 [연합뉴스]



건설 부문은 매출 2조7750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5%, 영업이익은 1350억원으로 8.9% 증가했다. 해외 프로젝트 진행 본격화와 신규수주 호조에 따라 실적이 개선됐다.

리조트 부문은 매출 6050억원으로 작년 동기 대비 1.5% 늘었다. 영업이익은 작년 동기(-200억원)에서 190억원(95%) 늘어나 -10억원을 기록하며 선방했다. 코로나19에 따른 해외 여행이 줄면서 골프 사업과 국내 여행 수요가 늘어났고 경영 효율화 효과가 반영된 결과다. 

패션 부문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17.9% 증가한 4210억원을 기록했다. 영업이익은 작년 동기(-310억원) 대비 520억원 늘어 210억원을 기록, 흑자 전환했다. 국내 소비심리 회복 및 사업 효율화가 한 몫을 했다.

삼성물산은 사업 부문별 경쟁력을 강화하는 것과 동시에 개선된 수익성을 안정적으로 유지하겠다는 전략이다.

삼성물산 관계자는 "견조한 재무구조를 바탕으로 지속적인 사업 부문별 경쟁력 강화와 내실경영으로 수익성 유지를 위해 노력하겠다"며 "시장 변화에 적기 대응하고 경영효율성 개선으로 불확실한 대외 상황에 대비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