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아주미디어그룹 데일리동방 직원 공개채용 2021.01.04(월) ~ 01.15(금), 18시까지 배너 닫기

이석희 SK하이닉스 사장 “현재 M&A 검토 안해…인텔 인수 마무리 주력”

장문기 기자입력 : 2021-04-16 15:53
이석희 SK하이닉스 사장이 추가적인 인수·합병(M&A) 보다 인텔 인수를 잘 마무리하는 데 집중할 것이라는 계획을 밝혔다.

16일 서울 중구 대한상공회의소에서 열린 ‘탄소중립 산업전환 추진위원회’ 출범식에 참석한 이 사장은 반도체 기업 M&A를 검토하고 있는지 묻는 기자들의 질문에 “지금으로서는 없다”며 “인텔(낸드 사업부 인수)을 잘 마무리 해야 한다”고 말했다.

앞으로의 계획과 관련해서는 “계속 보고는 있다. 여러 옵션을 보는데 현재로서는 밝힐 사안이 없다”고 말했다.

SK하이닉스는 지난해 90억달러(약 10조3000억원)를 투입해 인텔 낸드 사업부를 인수하기로 했다. 낸드 사업부 인수를 통해 메모리반도체의 양 축인 D램과 낸드 모두 세계 최고 수준으로 올라서겠다는 복안이다.

시장조사기관 트렌드포스의 최신 발표에 따르면 SK하이닉스는 지난해 4분기 D램 시장에서는 글로벌 2위, 낸드 시장에서는 4위를 기록했다.

SK하이닉스의 모회사인 SKT는 지난 14일 기업분할을 통해 SK하이닉스를 ICT투자전문회사 산하에 두고 반도체 투자를 강화하겠다는 계획을 발표한 바 있다.

이에 업계에서는 SK하이닉스가 반도체 분야에서 추가 M&A에 나서는 것 아니냐는 전망이 나오기도 했다.

그러나 이 사장이 인텔 낸드 사업부 인수를 잘 마무리하는 데 집중할 것이라는 계획을 밝혀 당분간은 투자 시장에서 관망세를 유지할 것으로 보인다.
 

이석희 SK하이닉스 사장.[사진=SK하이닉스 제공]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제11회 헬스포럼-2021-05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