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슬라이드 뉴스] 나스닥 상장한 코인베이스, 첫날 31.3%↑
다음
112

[사진=UPI·AP·로이터·연합뉴스]

미국 최대 가상화폐거래소 코인베이스가 뉴욕 증시에 성공적으로 데뷔했다.

14일(현지시간) 나스닥에 직상장된 코인베이스는 준거가격인 250달러(27만9000원)보다 31.3% 오른 주당 328.28달러(약 36만6300원)에 거래를 마쳤다.

이날 주당 381달러에 거래를 시작한 코인베이스는 장 중 429.54달러(약 47만9300원)까지 오르며 시가총액이 1120억달러(124조9920억원)까지 달했다.

암호화폐 투자자들은 코인베이스 상장을 두고 암호화폐가 ‘주류’에 진입하는 것으로 평가했다. 반면 이날 제롬 파월 미 연방준비제도 의장은 워싱턴DC 경제클럽과의 원격 인터뷰에서 “가상화폐는 정말로 투기를 위한 수단이다. 결제수단으로서 활발히 사용되고 있지 못하다”고 평가했다.

한편 국내 암호화폐 거래소 업비트에 따르면 8100만원대 안팎에 거래되던 비트코인은 15일(한국시간) 오전 8시30분 기준 개당 8073만4000원에 거래됐다.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