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몽익 KCC글라스 회장이 디자인 경쟁력 강화에 나섰다.

KCC글라스는 가구 표면 마감용 필름인 '비센티 퍼니처'의 디자인을 강화해 새롭게 출시했다고 23일 밝혔다.

비센티 퍼니처는 가구의 표면에 부착되는 필름으로 질감과 색상을 더해준다. 온도 및 습도 변화와 오염에 강해 가구의 원형을 오랜 기간 보존해 주는 등 가구의 내구성도 높여준다는 것이 KCC글라스의 설명이다.

비센티 퍼니처는 가구에서 발생하는 발암성 물질인 폼알데하이드와 휘발성 유기화합물(VOCs)에 대한 차단력이 우수한 것이 특징이다. 비센티 퍼니처는 친환경 건축자재 인증 최우수 등급을 받은 제품으로 환경부 공인 환경마크(환경표지인증)와 한국공기청정협회의 친환경 건축자재(HB) 인증을 획득했다.

새롭게 출시된 비센티 퍼니처는 대리석과 석재 디자인을 강화했으며 표면 엠보를 다양화했다. 총 129종의 생상과 디자인으로 구성됐다.

KCC글라스 관계자는 “비센티 퍼니처는 고급스럽고 다채로운 공간 연출이 가능한 가구 표면 마감용 필름으로 이번 리뉴얼을 통해 디자인이 더욱 강화돼 다양한 고객의 취향을 만족시킬 것”이라며 “KCC글라스는 앞으로도 디자인 경쟁력 강화를 위해 지속해서 노력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KCC글라스 비센티퍼니처 시공 모습.[사진=KCC글라스 제공]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