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라셀라, 슬로베니아 아로마틱 와인 ‘마로 셀라’ 론칭

이재훈 기자입력 : 2021-02-24 08:39

나라셀라가 슬로베니아 화이트 와인 '마로 셀라'를 국내 론칭한다.[사진=나라셀라 제공]


와인 수입사 나라셀라는 슬로베니아의 아로마틱한 화이트 와인 ‘마로 셀라’ 2종을 신규 출시한다고 24일 밝혔다.

마로 셀라(MARO CELLAR)는 전 세계 최고 수령의 포도나무와 수천 년의 양조 역사를 보유한 유서 깊은 와인 생산국 슬로베니아에 스타예르스카 지역에서 17~18세기부터 와인을 만들어 온 ‘무르사(MURSA)’와 오즈메츠(OZMEC)가 합작한 브랜드다.

마로 셀라는 풍부한 아로마와 경쾌한 산도로 생동감이 넘치는 스타일의 와인으로 세미 스위트 와인 ‘무르사 옐로우 무스캇’과 세미 드라이 화이트 와인 ‘오즈메츠 소비뇽 블랑’을 국내에 최초로 최초로 선보인다.

‘마로 셀라 무르사 옐로우 무스캇’은 청량감과 감귤류 향의 상큼함이 돋보이고 풍부한 바디와 부드러운 감미가 미각을 매료시킨다.

‘마로 셀라 오즈메츠 소비뇽 블랑’는 싱그러운 풀잎 향과 경쾌하고 에너지 넘치는 짜릿함이 잘 느껴지며 긴 여운이 매력적이다.

나라셀라 관계자는 “최근 국내 소비자들 사이에서 제 3세계 와인에 대한 관심이 많아지고 있다”며 “경쾌한 산도의 슬로베니아 화이트 와인으로 새로운 스타일의 와인을 경험해 보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마로 셀라 와인 2종은 전국 주요 백화점 및 와인타임 전점에서 8만원대에 구입할 수 있다.
컴패션 [당장 오늘 먹을 것도 없었는데...], 코로나19재난구호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