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세계 합류' 추신수 아내 하원미 "어디에 있든..."

이승요 기자입력 : 2021-02-23 14:05

[사진=하원미 인스타그램]


추신수 선수의 아내 하원미씨가 추 선수의 국내 프로야구에 복귀에 대한 소감을 밝혔다.

하원미씨는 2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추 선수의 경기 모습이 담긴 사진 한장과 함께 "나는 당신이 어디에 있든...당신의 열정을 위해서라면 항상 당신을 믿고 응원하고 힘이 되어줄 No.1 팬"이라는 글을 남겼다.

하씨는 "얼마나 열심히 할지 안봐도 아니까 그말은 생략할께요. 다치지만 마세요. 당신은 누가뭐래도 이세상 최고의 남자"라며 "다시 한 번 불꽃남자 신드롬을 일으켜 보는거야"라고 남편을 향한 애정을 드러냈다.
 

[사진=하원미 인스타그램]



앞서 이날 오전 SK를 인수한 신세계 이마트 구단은 자유계약선수(FA) 신분인 추신수와 연봉 27억원에 입단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연봉 10억원은 사회공헌활동에 사용하기로 한 것으로 알려졌다.

지난해 텍사스와 계약이 끝난 추신수는 메이저리그 구단들과 협상을 벌이다 신세계의 적극적인 요청으로 국내 복귀를 결심하게 된 것으로 알려졌다.

16년간 메이저리그에서 활약했던 추신수는 이마트 유니폼을 입고 국내 프로야구 리그에 복귀하게 됐다.

신세계 야구단의 첫 경기 상대는 롯데 자이언츠다. 신세계와 롯데는 오는 4월 3일 인천 문학구장에서 맞붙을 예정이다. 

추신수는 국내 프로야구 복귀 첫 상대로 절친한 동기이자 라이벌인 롯데 이대호와 대결을 펼칠 예정이다. 

추신수와 이대호는 수영초등학교 동창생으로, 2000년 세계청소년야구선수권에 함께 출전해 우승했다.
컴패션 [당장 오늘 먹을 것도 없었는데...], 코로나19재난구호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