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P=연합뉴스]



일본 시마네현 마쓰에시에 있는 현민 회관에서 22일 마루야마 다쓰야 시마네현 지사(가운데)가 참석한 가운데 일본의 독도 영유권을 주장하는 '다케시마의 날' 행사가 열리고 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네티즌 의견 0
0 / 300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