패스트캠퍼스, 비대면 바우처 사업 선정...“교육비 90% 지원”

신보훈 기자입력 : 2021-02-22 10:05

 


패스트캠퍼스가 중소벤처기업부 창업진흥원의 비대면 바우처 서비스 사업에 선정됐다고 22일 밝혔다.

비대면 바우처 서비스 사업은 중소벤처기업부가 포스트 코로나19 시대를 대비해 중소기업과 벤처기업 디지털화를 촉진하기 위해 시행됐다. 에듀테크, 화상회의, 재택근무 등의 분야에서 서비스를 제공할 대표기업을 선정한다.

패스트캠퍼스는 기업 대상 온라인 교육 구독서비스 분야에 선정돼 데이터 사이언스, 디지털마케팅, 프로그래밍, 금융, 영상‧디자인, 비즈니스 분야 등 디지털화에 필요한 최신 실무 교육 콘텐츠를 제공한다.

중소, 벤처기업들은 비대면 서비스 바우처를 통해 온라인 교육 구독 서비스를 90%까지 정부로부터 지원받을 수 있다. 수요기업은 패스트캠퍼스 홈페이지를 통해 신청하면 된다.

이강민 패스트캠퍼스 대표는 “중소기업과 벤처기업의 디지털화에 꼭 필요한 실무 교육 기관으로 선정돼 기쁘게 생각한다“며 “많은 기업들이 코로나19라는 어려움 속에서도 디지털 역량과 직무 전문성을 갖춰 더욱 경쟁력 있는 기업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기업 교육 선진화에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패스트캠퍼스는 마케팅, 디자인, 파이낸스와 같은 디지털 스킬을 중심으로 한 실무 영역 과 콜로소 브랜드를 통한 자영업자 대상 헤어, 요리, 제과‧제빵, 사진 등 교육을 제공한다. 직업 스킬과 영어, 중국어, 일본어, 프랑스어, 스페인어 교육까지 확대해 대학 졸업 이후 성인들을 대상으로 한 교육 콘텐츠를 제공 중이다.

컴패션 [당장 오늘 먹을 것도 없었는데...], 코로나19재난구호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