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방역당국 "코로나19 백신 접종 시스템 다음달 개통"

오수연 기자입력 : 2021-01-18 15:52

[사진=EPA·연합뉴스]

방역 당국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접종을 위한 관리 시스템을 다음 달부터 개통한다.

질병관리청은 18일 정확한 예방접종 정보의 제공 및 예방접종 관련 대국민 서비스 제공하기 위해 관련 시스템 개편을 추진 중이며, 2월부터 단계적으로 개통한다고 밝혔다. 

시스템을 통해 접종대상자는 접종 사전예약, 접종일자 및 장소 정보의 사전안내, 예방접종증명서 발급 등 관련 서비스를 편리하게 제공받을 수 있게 된다.

질병청은 또한 코로나19 예방접종을 앞두고 지난 12일 관계부처 회의인 '예방접종 대응 협의회'를 열어 부처별 지원 역할을 확정했다. 코로나19 백신 허가는 식품의약품안전처가 맡고 백신 수입은 국토교통부가, 백신 보관·유통은 국방부가 담당한다. 행정안전부는 접종 준비와 시행을 지원한다.

질병청은 이달 말 코로나19 예방접종 시행계획을 확정할 예정이다. 보관이 까다로운 화이자 등 mRNA 백신 접종을 위한 접종센터를 확보하고 아스트라제네카 등 바이러스벡터 백신 위탁의료기관을 지정하는 등 지자체의 접종 기관 준비가 이뤄지도록 한다. 지방자치단체를 중심으로 접종인력을 확보하고 관계부처·의료계와 협력해 부족한 인력도 지원할 예정이다. 안전한 예방접종을 위해 접종 인력을 대상으로 충분한 교육과 도상훈련도 실시한다.

한편, 질병청은 접종 현장의 의견을 수렴하기 위해 '의료계 협의체'를 구성해 의사협회·병원협회·간호사협회와 지난 14일 1차 회의를 실시했다. 질병청은 이 회의에서 의료계와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위한 협의를 지속하고 실무협의체를 만들어 논의를 본격화하기로 했다.

APFF2021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