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 매체가 인정한 CES 2021 혁신 제품은?

장은영 기자입력 : 2021-01-15 14:21
세계 최대 기술 전시회 'CES 2021'이 막을 내린 가운데 주요 글로벌 매체로부터 혁신상을 받은 삼성‧LG전자의 제품에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15일 업계에 따르면 삼성전자와 LG전자의 신제품들이 CES 2021에서 다수의 상을 받았다.

삼성전자는 CES를 주최하는 미국소비자기술협회(CTA)가 수여하는 혁신상 44개를 포함해 173개를 수상했다.

먼저, 네오(Neo) QLED TV는 CNN, 디지털 트렌드, 엔가젯(Engadget), 씨넷(CNET), 와이어드(Wired) 등에서 '최고의 제품’으로 선정됐다.

CNN은 “빛 번짐 없이 업스케일링된 훌륭한 화질을 구현하는 네오 QLED는 기존 TV들을 모두 능가하는 최고의 TV라는 확신이 든다”고 평가했으며 디지털 트렌드는 “네오 QLED는 OLED와 동일한 수준의 블랙 표현을 하면서도 밝기가 압도적이고, 최고의 HDR 경험을 선사하고 있다”고 호평했다.

이번 CES에서 첫 선을 보인 제트봇은 △CNN의 ‘CES 최고의 생활가전’ △리뷰드닷컴의 'CES 2021 에디터스 초이스' △디지털트렌드의 ‘CES 2021 최고의 기술’과 ‘CES 2021 최고의 스마트홈 기술’ △엔가젯의 'CES 2021 최고의 제품' 등에 선정됐다.

CNN은 “제트봇 AI는 라이더 센서만을 탑재한 기존 로봇청소기들과 달리 청소 경로 내 장애물을 정확하게 파악하고 방향을 바꾼다”며 “진정한 차세대 장애물 인식·회피 기술을 탑재한 최초의 로봇 청소기”라고 말했다.

모바일 부문에서는 ‘갤럭시 노트20 5G’, ‘갤럭시 노트20 울트라 5G’와 ‘갤럭시 버즈+ BTS 에디션’이 CES 최고 혁신상의 영예를 안았고, PC 부문에서는 ‘갤럭시 크롬북 2’가 주목을 받았다.
 

네오 QLED TV. [사진=삼성전자 제공]


LG전자 역시 CTA의 혁신상 24개를 포함해 139개의 어워드를 받았다.

LG 올레드 TV(C1)는 엔가젯 선정 TV 부문 최고상과 CTA 선정 최고 혁신상의 주인공이 됐다. LG 올레드 TV는 지난 2015년 이후 7년 연속으로 CES 최고 TV로 인정받고 있다.

차세대 올레드 패널을 탑재한 신제품 올레드 에보(OLED evo)도 다수의 유력 매체로부터 찬사를 받았다.

디지털트렌드는 “더 밝고 생생한 화면, 4개의 HDMI 2.1 포트, 뛰어난 게이밍 성능 등 모든 것을 갖췄다”고 평가했고, IT 매체 왓하이파이는 “올레드 기술의 한계를 논하는 비평가들에게 의심할 여지없이 확고한 대답”이 된다고 말했다.

차세대 전략 스마트폰 LG 롤러블도 모바일 기기 부문 엔가젯 최고상을 포함해 다수의 어워드를 받았다. 아울러 대화면과 휴대성을 겸비한 LG 그램 17 노트북, LG 울트라기어 게이밍모니터 등 IT 제품들도 골고루 혁신성을 인정받았다.
 

LG 올레드 TV. [사진=LG전자 제공]


컴패션 [당장 오늘 먹을 것도 없었는데...], 코로나19재난구호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