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태양광발전소 안전관리 시스템 확립, 유지보수 기술 연구 개발 인정
메가솔라ENG가 '2020 대한민국 환경·에너지대상'에서 환경부문 대상을 수상했다고 26일 밝혔다.

메가솔라ENG는 지난여름 장마로 인해 손해를 입었거나, 피해가 우려되는 태양광발전 사업주들을 대상으로 일반인도 진행할 수 있는 긴급 보수 방법 등을 무료로 상담 진행했다. 이를 통해 더 큰 피해로 이어질 수도 있었던 위험을 막았다.

또한 최근 정식 발간한 태양광발전소 유지보수(O&M) 사례집을 발간하고 태양광발전소의 안전관리 시스템을 확립한 점을 높게 평가받았다.

메가솔라ENG의 주력 분야인 태양광 유지보수와 설계·감리의 중요성이 부각됨에 따라 메가솔라ENG의 성장가능성 역시 높은 점수를 받았다.

심진섭 메가솔라ENG 대표이사는 "메가솔라ENG는 설립 이후 꾸준히 해오고 있는 태양광발전소 유지보수 기술 연구 개발에 더해 태양광발전소 정밀 진단 및 발전량 개선 서비스를 진행하고 있다"며 "메가솔라ENG만의 독자 기술을 토대로 최근 그린뉴딜 정책에 힘입어 활발하게 진행되고 있는 태양광 관련 분야의 중심기업이 되는 것이 목표"라고 말했다.
 

심진섭 메가솔라ENG 대표(왼쪽)이 환경부장관상을 수상한 후 박중구 한국에너지학회 회장과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메가솔라ENG 제공]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