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수처장 후보추천위원장에 조재연...9일까지 후보 취합

신승훈 기자입력 : 2020-10-30 15:12
조재연 "막중한 책임감 느낀다" 2차 회의 다음달 13일...심의 진행

답변하는 조재연 법원행정처장. 조재연 법원행정처장이 7일 오전 국회 법제사법위원회에서 열린 대법원 등에 대한 국정감사에서 의원 질의에 답변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장 후보추천위원장에 조재연 법원행정처장이 위원장으로 선출됐다.

30일 공수처장 후보추천위원회는 국회 접견실에서 제1차 회의를 개최하고 공수처장 후보추천위원회 위원으로 조 법원행정처장 등 7명의 위원을 위촉했다.

공수처장 후보추천위원은 법에 따라 국회의장이 위촉한다. 그 중 3명은 당연직, 4명은 여야 교섭단체에서 2명씩 추천하는 위원으로 구성된다.

이번에 위촉된 위원은 추미애 법무부 장관, 조재연 법원행정처장, 이찬희 대한변호사협회장, 김종철 연세대 교수, 박경준·이헌·임정혁 변호사 등이다.

박병석 국회의장은 “후보추천위원회가 법정 시일을 넘겨 출범하는 만큼 보다 진정성 있고 성실한 임무수행을 통해 검찰개혁과 부정부패 척결이라는 시대적 소명을 완수할 수 있는 분을 공수처장 후보자로 추천해 주시길 기대한다”면서 위원회에 대한 기대와 당부를 전했다.

이날 공수처장 후보추천위원장으로 선출된 조 위원장은 “막중한 책임감을 느낀다”면서 “위원회가 생산적이고 원활히 진행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위원회는 심사대상자 제시방식 및 기한에 대해서도 의결했다. 심사대상자는 당사자의 사전동의를 받아 위원별로 5명 이내 범위에서 제시하도록 했다. 제시기한은 다음 달 9일 오후 6시까지다.

2차 회의는 다음 달 13일 오전 10시부터 국회(본관 220호 영상회의실)에서 개최될 예정이다. 제시된 심사대상자에 대한 확인 및 심의가 진행될 예정이다.
컴패션_미리메리크리스카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