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시, 더불어민주당과 현안해결 위해 머리 맞대

(평택)강대웅ㆍ황성호 기자입력 : 2020-10-29 15:16
내년도 국비확보와 지역 현안해결 위한 대책 논의

홍기원 국회의원, 김현정 평택을지역위원장, 경기도의원, 평택시의원 등 민주당 주요 당직자들과 평택시 정장선 시장, 간부공무원이 함께 지역 현안해결을 위해 논의를 하고있다.​ [사진=경기 평택시 제공]


평택시와 더불어민주당은 29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당정협의회를 개최하고 2021년도 국비확보와 지역 현안해결을 위한 대책을 논의했다.

이번 회의에는 홍기원 국회의원, 김현정 평택을지역위원장, 경기도의원, 평택시의원 등 민주당 주요 당직자가 참석했으며 평택시에서는 정장선 시장과 간부공무원이 함께했다.

이 자리에서 시는 2021년도 세입·세출 예산 편성현황을 공유하고 당초 계획했던 사업들이 정상 추진될 수 있도록 국·도비 확보에 최선을 다하기로 의견을 모았다.

이어서 △평택항배후단지 개발 △신규산업단지 조성 △GTX-C노선 평택 연장 △브레인시티 일반산업단지 개발 등 분야별 지역현안 20건을 심도 있게 토론하고 대책마련을 강구했다.

정 시장은 “전례 없는 코로나19 위기 속에서 한마음 한뜻으로 국난위기 극복과 지역 현안해결을 위해 함께해 주신 모든 분들께 감사드린다”며 “시민과 함께 경제위기를 극복하고 쟁점 현안 해결을 위해 지혜를 모으고 해법을 찾자”고 말했다.

이에 주요 당직자들도 당정간 협업의 중요성을 함께 인식하고 코로나19 위기가 기회로 전환될 수 있도록 지역과 국회에서 구심적 역할을 다해 나가기로 화답했다.
 

컴패션_미리메리크리스카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