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C ‘트로트의 민족’, 23일(오늘) 첫방 시작··· 대국민 트로트 오디션 결과 '궁금해요'

장윤정 기자입력 : 2020-10-23 11:13

[사진= MBC 제공]

코로나19로 어려운 가운데 전국을 돌며 대국민 오디션을 치른  MBC ‘트로트의 민족’이 23일(오늘) 드디어 첫 방송을 시작한다. 

지난 3일 방송한 ‘프롤로그성’ 추석 특별판이 시청률 10.7%(닐슨코리아 집계)를 기록해 이미 화제성이 입증된 가운데 시작된 본 방송인만큼 이목이 더욱 집중되고 있다. 알고 보면 더욱 흥미진진한 ‘트로트의 민족’ 관전 포인트를 짚어본다.

◆  ‘뉴 트로트’ 원석들 얼마나 발견될까? ···눈길끄는 참가자 '풍성'

‘5000 대 1’의 경쟁률을 뚫고 올라온 만큼, 8개 지역 80팀의 면모부터가 화려하고 신선하다. 최연소 참가자인 12세 ‘트로트 신동’ 김민건, ‘글로벌 예술 영재’ 드루와 남매, 여성 공군 하사 김혜진, 소프라노와 트로트를 결합시켜 유튜브에서 화제를 모은 ‘뽕프라노’ 박홍주, 한국인보다 한국 노래를 더 잘하는 ‘스페인 미녀’ 라라 베니또 등 신선한 트롯 고수들이 대거 등장하는 것.

또한 퓨전 밴드 ‘경로이탈’, 뮤지컬 배우 출신 트리오 ‘더 블레스’, 아카펠라를 바탕으로 한 5인조 두왑사운즈 등이 상상을 초월하는 뉴(NEW) 트로트 무대로 시청자들의 눈과 귀를 사로잡을 예정이다.

◆ 지역 대항부터 지역 통합 '새로운 포맷' ···지금까지 이런 트로트 오디션은 없었다

트로트의 민족은 ‘K-트로트’ 지역 대항전을 지향하는 만큼, 첫 라운드부터 ‘지역 대 지역’ 미션으로 라이벌 구도를 형성, 시청자들의 눈을 뗄 수 없게 만든다. 개개인의 승부가 아닌, 지역과 팀 구도를 만들어 색다른 재미를 선사하는 것. 특히 ‘추석 특별판’에서 1-2위를 차지한 서울1팀과 경기팀, ‘영원한 라이벌’ 경상팀과 전라팀이 조 추첨을 통해 맞대결을 하게 돼 ‘결승전’급 긴장감을 조성한다.

첫 라운드 후에는 ‘오월동주’를 연상케 하는 반전 미션이 펼쳐져 시청자들의 허를 찌를 예정이다.

◆  각 분야별 음악 전문가들로 구성된 심사위원 ···이은미·박칼린·이건우 등 

‘트로트의 민족’은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각 분야의 음악 전문가들을 심사위원으로 구성해 차별화를 뒀다. 이은미-박칼린-진성-김현철-정경천-박현우-이건우-알고보니 혼수상태(김경범 김지환)가 트로트의 세계 진출을 이뤄낼 ‘뉴 트로트’ 원석을 발굴하는 데 포커스를 둬 ‘매의 눈’으로 심사에 임한다.

제작진은 “심사위원들이 명확한 소신과 심사 기준을 갖고, ‘매의 눈’으로 참가자들을 평가해 ‘뉴 트로트’ 원석을 발굴할 것”이라며 “새로운 음악적 시도로 세계 진출을 가능케 할 진짜 ‘트로트 가왕’이 탄생할 것이니 기대해 달라”고 밝혔다. 

또한 이미 발표된 예고편도 화제다. 첫 방송에서는 '트로트 신동' 김민건과 '트로트 2세‘ 정무룡이 '트로트의 민족' 무대에서 뜨거운 오열을 쏟아낼 예정이다. 최연소 참가자인 열 두살 김민건 군과, '트로트 2세‘ 정무룡 씨가 무대 후 눈물을 펑펑 쏟아 궁금증을 자아낸다.

경기팀의 김민건은 무대에 오르자마자, "나이가 어리다고 기죽지 않는다"는 당찬 각오와 함께 김연자의 '수은등'으로 출사표를 던진다. 김민건의 상대는 서울1팀의 에이스 '글로벌 국악 영재' 드루와 남매. 두 사람은 남진, 장윤정이 함께 부른 '당신이 좋아'로 김민건과 '창과 방패' 대결을 펼친다.

“후회 없는 무대를 준비했다”는 김민건은 혼신의 힘을 다해 무대를 소화한 후 눈물을 펑펑 쏟는다. 심사평을 듣다가 주체할 수 없는 눈물을 보여 심사위원은 물론 다른 도전자들의 눈물까지 자아낸 것.

김민건에 이어 경기팀의 정무룡 역시 오열 사태를 만든다. 어딘지 낯익은 외모의 그는 사실 ‘훨훨훨’이라는 노래의 원곡자인 이영희의 아들. 이 노래는 김용임이 불러 초대박을 터뜨렸고, 원곡자인 이영희에 대해 아는 이들은 많지 않다.

이에 대해 정무룡은 “어머니가 이 곡을 2004년 발표했지만, 불편한 몸 때문에 무대에 설 수 없었다. 어머니의 못다 이룬 꿈을 대신 이뤄드리고 싶다”고 고백, 어머니의 ‘한풀이’에 나선다. 무대를 모두 마친 정무룡은 참았던 눈물을 쏟는다. 과연 그의 눈물이 어떤 의미인지는 23일 ‘트로트의 민족’ 첫 방송에서 확인할 수 있다.

MBC '트로트의 민족'은 23일(오늘) 오후 8시 45분 방송된다. 

컴패션_미리메리크리스카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