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증시 마감]등락 엇갈려...日증시 3거래일 만에 강세

최예지 기자입력 : 2020-10-19 17:10
닛케이 1.11%↑ 상하이종합 0.71%↓

[사진=연합뉴스]
 

19일 아시아 주요국 증시는 혼조세로 장을 마감했다. 

일본증시는 3거래일 만에 상승세로 전환했다. 이날 일본 닛케이225지수는 전 거래일 대비 260.50포인트(1.11%) 상승한 2만3671.13으로 거래를 마감했다. 토픽스 지수는 전 거래일 대비 20.29포인트(1.25%) 올린 1637.98로 장을 닫았다.

미국의 추가 경기부양책 합의가 예상보다 빨리 이뤄질 것이라는 기대감 등이 작용한 것으로 분석된다.

반면 중국 증시는 일제히 약세로 마감했다. 이날 상하이종합지수는 전 거래일 대비 23.69포인트(0.71%) 하락한 3312.67로 장을 마쳤다. 선전성분지수는 전 거래일 대비 111.53포인트(0.82%) 내린 1만3421.19로 거래를 마감했다. 창업판지수도 34.83포인트(1.28%) 미끄러진 2689.67로 장을 닫았다.

이날 3분기 중국 경제성장률이 공개된 가운데 시장의 전망치를 밑도는 실망스러운 결과가 증시에 악영향을 미친 것으로 보인다. 이날 국가통계국은 올해 3분기 국내총생산(GDP)이 전년 동기보다 4.9% 성장했다고 밝혔다.

중화권 증시는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 대만 가권지수는 전 거래일 대비 157.97포인트(1.24%) 상승한 1만2908.34로 장을 마감했다. 홍콩 항셍지수는 전 거래일보다 138.47포인트(0.57%) 오른 2만4525.26으로 장을 닫았다. 

컴패션_미리메리크리스카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