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신규확진 109명…지역발생 98명 중 수도권 81명 (상보)

김태림 기자입력 : 2020-09-14 09:48

지난 10일 오후 광주 북구보건소 선별진료소에서 의료진들이 검사대상자 대기장소를 방역·소독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109명 발생했다.

중앙방역대책본부는 14일 0시 기준 코로나19 확진자가 전날 대비 109명 증가한 총 2만2285명이라고 밝혔다. 일일 신규 확진자 규모는 지난 3일부터 12일 연속 100명대를 유지하고 있다.

이날 발생한 신규 확진자 109명 중 98명은 지역사회에서 발생했다. 이 중 수도권에서만 81명이 감염됐다. 서울 41명, 인천 10명, 경기 30명이다. 이 밖에 부산 3명, 대구 1명, 광주 3명, 대전 1명, 울산 1명, 충남 7명, 경남 1명 등 지역에서 확진자가 나왔다.

해외유입 사례는 11명이다. 이 중 5명이 국내 입국 과정 중 검역소에서 확진됐고, 나머지 6명은 지역사회에서 확인됐다. 유입국가는 우즈베키스탄(6명), 필리핀(2명), 인도(1명), 카타르(1명), 미얀마(1명) 등이다.

완치돼 격리해제된 사람은 263명 늘어 총 1만8489명으로 완치율은 82.97%다. 사망자는 5명 추가돼 363명으로 집계됐다.

코로나19 감염 검사 결과 총 210만1241명이 음성 판정을 받았다. 검사결과 대기자는 2만7476명이다.
코로나19 재난구호 후원하기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