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속 갤럭시노트20 개통에 대처하는 이통3사의 자세

노경조 기자입력 : 2020-08-13 15:15
SK텔레콤, 드라이브 스루 방식으로 갤노트20 전달 LG유플러스 '핑크빛 일상' KT '비대면 라이브 토크쇼'

SK텔레콤 직원이 13일 서울 성동구에 있는 왕십리 비트플렉스 5층 야외 주차장에서 T맵 택시에 탄 고객에게 드라이브 스루 방식으로 갤럭시노트20을 건네고 있다. [사진=유대길 기자]


국내 이동통신 3사가 13일 삼성전자의 '갤럭시노트20' 개통을 하루 앞두고 사전예약 고객을 대상으로 비대면(언택트) 행사를 진행했다.

우선 SK텔레콤은 식음료 매장에 특화된 '드라이브 스루(Drive-Thru)'를 휴대폰 개통 서비스에 적용했다.

이날 오전 8시 서울 성동구에 있는 왕십리 비트플렉스 5층 야외 주차장 한편에 'SKT 5GX, 갤럭시노트20' 스티커를 부착한 흰색 승용차(T맵 택시)들이 줄지어 있었다. 갤노트20를 '드라이브 스루' 방식으로 받기 위해 방문한 사람들이 탄 차량이다.

SK텔레콤이 선보인 'K-언택트' 문화 행사에는 20여명의 고객이 참석했다. 모두 자택에서부터 SK텔레콤이 마련한 T맵 택시를 타고 현장에 도착했으며, 차에 탄 채로 키오스크 본인 인증을 거쳐 질서정연하게 갤노트20를 건네받았다.

수백명의 이벤트 신청자 중 무작위 추첨을 통해 선발된 만큼 이른 시간에도 행사에 대한 고객 만족도는 높았다. 연령층은 40~50대가 대부분이고, 30대도 있었다. 이들은 차 안에서 트로트 스타 송가인·나태주씨의 공연을 감상했다. 환호성과 박수갈채 대신 연신 '빵빵' 경적을 울리며 분위기를 달궜다.

피겨여왕 김연아와 SK텔레콤·삼성전자 임원이 국민을 대표해 코로나19를 극복한 영웅 3인에게 갤노트20를 전달하기도 했다. 엑스박스 게임 MVP로 유명한 유정군(김유정씨)의 클라우드 게임 시연 이벤트도 진행됐다.

문갑인 SK텔레콤 MNO사업부 본부장은 "앞으로 휴대폰 개통도 전통적인 방식에서 벗어나게 될 것"이라며 "갤노트20의 사전예약량은 전작인 갤럭시노트10과 비슷해 잘 팔릴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LG유플러스의 갤럭시노트20 개통 행사에 초청된 10명의 고객이 인스타그램에 올린 일상 속 핑크빛 사진을 들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LG유플러스]


LG유플러스도 이날 오전 종로구 종각직영점에서 '핑크 미 업(PINK ME UP!)' 이벤트에 참여한 이용자 10명을 초청해 갤노트20 사전 개통 행사를 진행했다.

이날 행사는 '핑크빛 일상'이라는 주제로 초청 고객이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에 올린 사진을 들고 갤노트20 미스틱 핑크를 촬영하는 내용으로 꾸며졌다.

지난 6일부터 진행된 이벤트는 LG유플러스의 전용 색상인 미스틱 핑크 모델 출시를 기념한 것으로, 일상 속에서 촬영한 핑크색 사진을 '#유플_핑크미업이벤트' 해시태그를 달고 게시하는 방식이었다. 여기서 미스틱 핑크와 어울리는 사진을 올리고, 가장 많은 추천을 받은 10명이 선정됐다.

특히 인스타그램에서 1500건이 넘는 '좋아요'를 받은 이현진씨는 1호 개통 고객으로 선정됐다. LG유플러스는 이씨를 비롯한 10명의 초청자에게 갤노트20 미스틱 핑크 모델을 선물했다.

KT는 이날 오후 8시에 '비대면 라이브 토크쇼'를 개최한다. 코로나19 사태 속 고객의 안전을 위해 전통적인 초청 행사 대신 온라인으로 진행한다. 유튜브와 아프리카TV에서 생중계되며 누구나 시청할 수 있다.

토크쇼 진행은 개그맨 출신 BJ '최군'과 BJ '유서니'가 맡았다. 게스트로는 최근 KT의 '마음을 담다' 캠페인을 함께 해온 개그맨 박명수가 출연한다.

KT는 추첨을 통해 시청자들에게 갤노트20 미스틱 레드, 넷플릭스 굿즈, 아이스 아메리카노 등 경품을 제공할 예정이다. 사전예약 고객 중 초청받은 5명에게는 5G 요금제 1년 지원, 갤럭시 워치3 증정 등의 혜택을 준다. 특히 1년 요금제 지원에 당첨된 고객은 넷플릭스 3개월 무제한 혜택도 함께 누릴 수 있다.

이현석 KT 디바이스 사업본부장은 "이용자의 안전을 고려해 갤노트20 론칭 행사를 비대면으로 진행하고, 다양한 고객과 소통하는 기회를 마련했다"며 "KT는 앞으로도 우수한 디바이스와 함께 고객의 삶에 꼭 필요한 서비스를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글로벌 k-방역포럼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