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거래소, 엔씨소프트·현대건설 주식옵션 등 파생상품 13종목 추가 상장

문지훈 기자입력 : 2020-08-05 17:18
주식선물 9종목·주식옵션 3종목·ETF선물 1종목 다음달 상장

서울 여의도 소재 한국거래소 서울사무소[사진=한국거래소 제공]


한국거래소는 다음달 7일 주식선물 9종목과 주식옵션 3종목, 상장지수펀드(ETF) 선물 1종목 등 총 13개 종목을 추가 상장할 계획이라고 5일 밝혔다.

거래소는 지난 4월 29일 기준 상장 기초주권 및 ETF 중 유동성과 안정성, 재무상태 등의 요건에 부합하고 거래수요가 있는 상품을 선정했다.

주식선물 중에서는 유가증권시장에서 DB하이텍, SKC, 쌍용양회, 팬오션, 후성 등 5개 종목이 기초자산으로 선정됐다. 코스닥 시장에서는 동진쎄미켐과 네패스, 비에이치, RFHIC 등 4개 종목이 선정됐다.

주식옵션 중에서는 유가증권시장에서 엔씨소프트와 현대건설, 넷마블이 선정됐다. ETF 선물의 경우 코덱스(KODEX) 톱5 플러스 TR(Top5 Plus TR) ETF가 선정됐다.

이번 추가 상장으로 주식선물 상장종목 수는 146개 종목으로 늘어난다. 주식옵션과 ETF 선물은 각각 36개 종목, 5개 종목으로 증가한다.

이들 종목에 대한 거래는 시스템 개발 및 회원사 연계 테스트 등을 거쳐 오는 9월 7일부터 가능하다.

거래소는 추가 상장으로 주식파생상품에 대한 거래수요 증대에 부응하고 다양한 종목에 대한 위험관리 수단 제공이 가능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거래소에 따르면 국내 주식선물 일평균 거래량은 2017년 115만 계약에서 2018년 206만 계약, 지난해 251만 계약으로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다. 올해 상반기 거래량은 416만 계약으로 지난해 상반기보다 66% 증가했다.

거래소 관계자는 "엔씨소프트 등 시장의 관심을 반영한 언택트주 및 현대건설 등 첫 건설주 주식 옵션 상장 등으로 다양한 업종에 대한 위험관리 및 연계 거래가 이뤄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코로나19 재난구호 후원하기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