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병석 "국회 세종의사당, 피할 수 없는 방향"

김도형 기자입력 : 2020-07-31 17:38
박병석 국회의장이 31일 "국회 세종의사당은 이제 피할 수 없는 하나의 큰 방향이 됐다"고 말했다.

박 의장은 이날 국회에서 취임 후 첫 소속 기관(국회사무처·도서관·예산정책처·입법조사처) 업무보고를 받는 자리에서 "국회가 좀 더 효율적으로 일하고 국가가 균형 발전을 할 수 있도록 건립을 차질 없이 준비해 달라"며 이같이 밝혔다.

이어 "국회 직원은 국회의원이라는 주연을 만드는 핵심 스태프라는 자부심과 사명감을 갖고 기관 간 소통을 통해 '원팀 국회'가 돼야 한다"고 당부했다.

김영춘 국회사무총장은 "21대 국회가 내일을 여는 국민의 국회로 나아가기 위해 그동안 준비해 온 국회 개혁방안을 과감히 실행해 변화하는 시대의 요청과 국민의 명령에 적극 응답하겠다"고 했다.
 

박병석 국회의장(가운데)이 31일 국회에서 소속 기관 업무보고를 받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코로나19 재난구호 후원하기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