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한킴벌리 레드투래드 미스트, ‘화해’ 설문서 만족도 95% 기록

오수연 기자입력 : 2020-07-27 17:45

레드투래드 미스트. [사진=유한킴벌리 제공]

유한킴벌리는 새롭게 선보인 화장품 브랜드 ‘레드 투 래드(RED TO RAD)’의 안티더스트 배리어 미스트가 국내 최대 화장품 정보 플랫폼 ‘화해’의 화장품 설문회에서 만족도 95%를 기록했다고 27일 밝혔다.

이번 조사는 500만여 개의 화장품 리뷰와 17만여 개의 제품 정보를 기반으로, 신뢰도 높은 화장품 정보 플랫폼 ‘화해’에서 진행됐으며, ‘레드 투 레드’ 제품을 2주간 실제 사용한 화해 설문단 274인이 평가한 내용을 바탕으로 산출됐다.

설문결과, 안티더스트 배리어 미스트 정품을 실제로 체험해본 응답자의 95%가 레드투래드 미스트에 만족한다고 답했다. 또한 94%의 응답자는 ‘미세먼지가 많을 때 사용해보니 좋다’, 93%의 응답자는 ‘피부에 자극이 느껴지지 않았다’라고 답했다.

이 밖에 화장품 랭킹·리뷰 전문 플랫폼인 글로우픽에서 오일 미스트 부문, 월간 베스트픽 2위를 기록했으며 얼루어 품평단 200인을 대상으로 한 설문조사에서도 민감 피부 진정 및 보습효과 만족도 99.5%의 결과로 제품력을 인정받았다.

유한킴벌리 담당자는 “신생 브랜드 레드투래드 미스트가 단시간에 소비자들의 높은 만족도를 받을 수 있었던 이유는, 간편하게 뿌리는 것만으로 미세먼지와 같은 유해물질 흡착을 줄여주는 기능적인 측면이 기여했다고 판단된다”며 “최근 마스크 착용이 일상화되고, 피부 트러블과 마스크 열감 때문에 불편함을 느끼는 소비자들이 많아지면서 안티폴루션 화장품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는 것으로 분석된다”고 설명했다.

‘레드 투 래드’는 미세먼지 관리에 최적화된 포뮬라와 원료가 배합된 유한킴벌리만의 독자적인 기술력이 적용됐으며, 피부 개선 효능으로 국내외 특허 받은 원료인 킹스허브 성분을 함유, 피부 장벽을 강화하는데 효과적이라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또한, 해당 브랜드는 전 제품 모두 미세먼지 모사체 테스트를 완료했고 특히, 시그니처 제품인 안티더스트 배리어 미스트는 미세먼지 모사체 테스트에서 미스트를 뿌린 부위가 그렇지 않은 부위에 비해 25% 이상 미세먼지 흡착이 감소하는 효과를 확인한 바 있다.

제품은 현재 롭스 온, 오프라인과 쿠팡에서 구매 가능하며, 미스트와 클렌징 오일 등 주요 품목에 대한 관심이 빠르게 높아짐에 따라, 판매처 또한 확대할 계획이다.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2021 소비자정책포럼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