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어서울, 김포~부산 노선 운항 재개...코로나 장기화 대비

김해원 기자입력 : 2020-07-27 10:18
에어서울이 코로나19 장기화에 대비해 국내선 노선을 확대한다.

에어서울은 8월 21일부터 김포~부산(김해) 노선 운항을 시작한다고 27일 밝혔다. 김포~부산 노선은 하루 4편씩 매일 운항한다. 지난 3월 2일 코로나19 여파로 김포~제주 노선을 제외한 전 노선 운항을 중단한 지 5달 여만이다. 

코로나19로 인해 대부분의 국제선 운항이 중단된 가운데, 에어서울은 지난 4월부터 김포~제주 노선을 꾸준히 증편했으며 현재는 하루 8편 운항으로 코로나 이전보다 2배 이상 증가했다.

에어서울은 코로나19 사태의 장기화가 예상됨에 따라 김포~부산 운항을 시작하기로 결정했고, 향후에도 제주 노선의 추가 증편을 비롯해 김포발 국내 노선을 적극 확대할 계획이다. 특히 상용 수요가 많은 김포~부산 노선에는 타 LCC 대비 3인치 넓은 좌석의 비행기를 투입한다.

또한 김포~부산 신규 취항을 기념해 초특가 이벤트를 실시하는 등 국내선에서 다양한 프로모션을 지속 전개할 예정이다.
 

[사진 = 에어서울 제공 ]


글로벌 k-방역포럼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