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백선엽, 지금의 대한민국 있게 해…위대한 삶"

김도형 기자입력 : 2020-07-11 11:31
현충원 안장 논란에 "전설 지우려 하나"
미래통합당은 11일 전날 별세한 백선엽 장군에 대해 "백 장군의 인생은 대한민국을 지켜온 역사 그 자체였다. 지금의 대한민국을 있게 한 위대한 삶"이라고 애도했다.

김은혜 대변인은 논평에서 "살아있는 6·25 전쟁 영웅, 살아있는 전설, 역대 주한미군 사령관들이 가장 존경하는 군인. 백 장군을 지칭하는 그 어떤 이름들로도 감사함을 모두 표현할 수는 없을 것"이라며 고인의 명복을 빌었다.

이어 '노병은 죽지 않는다. 단지 사라질 뿐'이라는 구절을 인용하며 "늘 나보다 나라를 먼저 생각했던 삶과 죽음이 헛되지 않도록 더욱 무거운 책임감을 가지고 살아가겠다"고 다짐했다.

김 대변인은 최근 있었던 백 장군의 친일 행적과 관련한 현충원 안장 논란을 겨냥, "대한민국을 지켜낸 전설을, 이 시대는 지우려 하고 있다"고 지적하기도 했다.
 

백선엽 장군이 10일 오후 11시 4분께 별세했다. 향년 100세. [사진=연합뉴스]


코로나19 재난구호 후원하기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